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유희열의 스케치북-너의 이름은' 부부 밴드 레이브릭스, 달라진 현실 고백

  • 김주원 기자
  • 2019-11-15 13:22:43
  • TV·방송
실력파 인디 싱어송라이터를 소개하는 <유희열의 스케치북-너의 이름은> 시즌2의 우승자, 2인조 부부 밴드 레이브릭스가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레이브릭스는 첫 곡으로 시원하게 쏟아지는 사운드가 인상적인 ‘Ocean’을 선보였는데, 마치 락 페스티벌을 연상케 하는 에너지 넘치는 무대에 관객들도 함께 뛰어놀며 즐거움을 만끽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너의 이름은' 부부 밴드 레이브릭스, 달라진 현실 고백
사진=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너의 이름은.2> 방송에서 선물 받은 ‘유스케 자유이용권’을 들고 나와 눈길을 끈 레이브릭스는 스케치북 출연 이후 달라진 현실을 고백했다.

한편 MC 유희열은 레이브릭스의 드럼을 맡고 있는 유혜진에게 개인적인 질문을 던졌는데, “유재석의 드럼 실력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에 유혜진은 “유씨 가문이 음악을 잘한다”며 그의 드럼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유혜진은 유재석을 위한 맞춤형 드럼 레슨을 선사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레이브릭스 두 멤버는 혜진의 기타 연주에 함께 노래하는 모습을 공개하며 현실 부부의 달달한 케미를 선보이기도 했다.

지난 달 신곡을 발표한 레이브릭스가 그간의 슬럼프를 딛고 완성한 신곡 ‘Moon Part 2’를 소개했다. 진심을 담은 노랫말과 화려한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레이브릭스의 무대는 11월 15일 금요일 밤 24시 25분 KBS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