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이낙연 6개월 연속 대선 주자 선호도 ‘1위’…2위는 황교안

이낙연, 황교안, 이재명, 홍준표

이낙연 6개월 연속 대선 주자 선호도 ‘1위’…2위는 황교안

이낙연 국무총리가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6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3일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달 25~29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2,506명을 대상으로 조사(신뢰 수준 95%, 표본오차 ±2.0%포인트)한 결과 이 총리에 대한 선호도는 27.5%로 1위를 차지했다. 이 총리에 대한 선호도는 지난달보다 3.8%포인트 올라 같은 조사에서 6개월 연속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 이 총리가 지금까지 대선 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최고치를 나타냈다는 게 리얼미터 측 설명이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난달보다 0.4%포인트 오른 20.4%로 2위를 기록했다. 다만 이 총리와 황 대표의 격차는 지난달 3.7%포인트에서 오차 범위 밖인 7.1%포인트로 벌어졌다. 이어 이재명 경기지자(8.4%)·홍준표 한국당 전 대표(4.7%)·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대표(4.0%)·안철수 바른미래당 전 의원(3.6%)·심상정 정의당 대표(3.3%) 순이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한때 10% 넘는 선호도를 기록하기도 했으나 이번 조사 대상에서는 제외됐다. “조 전 장관에 대한 일가 비리 혐의와 감찰 무마, 하명 수사 등 의혹으로 검찰 수사가 확대된 데 따라 의뢰 언론사와의 합의 하에 조 전 장관을 제외했다”고 리얼미터 측은 설명했다. 자세한 여론조사 개요 및 결과는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안현덕기자 alway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