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종합] 김건모, 성폭행 의혹?..소속사 “절대 아냐, 법적대응 할 것”

  • 최주리 기자
  • 2019-12-07 08:34:42
  • TV·방송
가수 김건모가 과거 성폭행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무근“이라며 ”절대 사실이 아니다“고 즉각 반박했다.

6일 강용석 변호사가 소장을 맡고 있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충격단독, 김건모 성폭행 의혹’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하며 새신랑 김건모가 과거 성폭행을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종합] 김건모, 성폭행 의혹?..소속사 “절대 아냐, 법적대응 할 것”
사진 = 연합뉴스

이날 패널로 나온 시사평론가 변희재, 김세의 전 MBC 기자, 그리고 강용석은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유흥주점에서 최근 해당 사건이 발생했다고 전했다.

이날 강용석 변호사는 “김용호 부장에게 제보가 들어왔다. 김 부장이 제보 이메일에 적힌 전화번호로 통화를 했다. 통화 후 김 부장이 사안이 심각하고 유튜브에서 단순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라며 내게 도움을 요청했다”라고 밝혔다.

또한 “김건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을 만나 직접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 여성의 말을 빌려 당시 오전 1시쯤 김건모가 배트맨 티셔츠를 입고 혼자 방문했으며 방에는 김건모를 비롯해 여자 8명이 함께 동석했다고 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제목을 ‘성폭행 의혹’이라고 적었지만 의혹이 아니라 그냥 성폭행이다. 명백한 사실이다”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이어 피해자가 해당 방에 들어간 순간 김건모는 피해자만을 남겨두고 다른 사람을 다 내보낸 뒤 사건이 벌어졌다며 ”해당 업소는 성매매를 하는 업소가 아니다. 이 여성은 업소에서 김건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직접 주장했다“라고 강조했다.

김세의 기자는 “여성 분을 룸안에 별실처럼 되어있는 화장실 쪽으로 오라고 했고, 김건모가 구강성교를 강요했다. 이후 해당 여성을 소파에 눕혀 본격적인 성폭행이 이어졌다”라고 전했다.

이어 “왜 소리를 지르지 않았냐고 물었지만 ‘방이 17개나 있었고 소리를 질러도 들리지 않는다’라고 구체적으로 이야기했다”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김건모 측은 즉각 해당 성폭행 의혹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며 ”절대 사실이 아니다.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한편 김건모는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장지연과 최근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 부부가 됐다. 두 사람은 당초 내년 1월30일 예식을 올리려 했지만 5월로 결혼 일정을 미뤘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