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가요
[종합] ‘굿 가이’ 변신한 SF9, 세계관 정립으로 도약 “음방 1위 목표”
슈트를 차려 입고 ‘굿 가이’로 변신한 SF9(에스에프나인)이 돌아왔다. 세계관을 구축해 황금기의 서막을 열 SF9은 “진심을 담아서 작업한 음악으로 음악방송 1위를 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SF9(영빈, 인성, 재윤, 다원, 로운, 주호, 태양, 휘영, 찬희)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퍼스트 콜렉션’(FIRST COLLECTION)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데뷔 4년여 만에 처음으로 첫 번째 정규앨범을 발매한 SF9은 지난해 6월 ‘RPM’ 이후 7개월 만에 컴백한다. SF9은 이번 앨범 ‘퍼스트 콜렉션’에 그간 이룬 음악적 성취를 집약하고, 앞으로 빛나는 비전을 제시할 다채로운 장르의 트랙을 담았다.







타이틀곡 ‘굿 가이’(Good Guy)는 브리티쉬 스타일의 개러지 하우스 장르의 곡으로 좋아하는 상대에게 자신감 넘치게 다가가는 당당한 매력을 담았다. 이밖에 ‘나만 그래(Am I The Only One)’ ‘Shh’ ‘룰루랄라’ ‘원 러브’(One Love) ‘널 꽉 잡은 손만큼(Like The Hands Held Tight) ’타(Fire)‘ ’더 잔인하게(Stop It Now)‘ ’춤을 출 거야(Dance With Us)‘ ’뷰티풀 라이트‘(Beautiful Light) 등 총 10곡이 수록됐다.

SF9은 정규 1집 ‘퍼스트 컬렉션’을 통해 새로운 세계관을 구축하며 도약에 나선다. SF9의 아홉 번째 음반 활동인 ‘퍼스트 컬렉션’은 아홉 명의 SF9이 그간 이룬 음악적 성취를 집대성하고, 이를 토대로 ‘영광(9lory)’을 맞이하게 된다는 독특한 세계관을 가지고 있다. SF9의 세계관 트레일러 ‘9lory(글로리)’에서는 하나의 ‘황금 팔찌’가 여덟 개로 나눠지며 이야기가 시작된다. 이어 타이틀곡 ‘굿 가이(Good Guy)’ 뮤직 비디오에서는 ‘GOLDEN 등급(GOLDEN RATED)’의 멤버들이 ‘황금 팔찌’를 쟁취하기 위해 선의의 경쟁에 나선다. 이렇게 멤버들이 따낸 팔찌는 결국 하나가 되며 SF9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게 된다.

영빈은 “이제까지 활동을 모아 새롭게 시작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9번째 앨범에서 새로운 시작, 멋있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의미가 있고, 팬분들이 다양하게 해석하는 재미가 있을 것”고 전했다.

‘굿 가이(Good Guy)’에 맞게 깔끔한 수트 차림을 한 SF9은 자신감 넘치는 당당한 모습으로 음악 활동에 나선다. 영빈은 “판타지(팬덤)에게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우리의 세련된 모습을 굉장히 좋아하시는 것 같더라”며 “세련미를 극대화하기 위해 슈트를 입어봤다. 판타지들도 마음에 들어 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영빈은 ”이번이 아홉 번째 활동이다. 여덟 번 활동 해오면서 팬들 덕에 좋은 사람으로 성장해왔다“며 팬들에게 감사함을 돌렸다.

찬희는 슈트가 가장 잘 어울리는 멤버로 로운을 꼽으며 ”로운이 형이 가장 잘 어울리는 것 같다. 키도 크고 몸매도 좋아서 잘 어울리는 것 같다“고 치켜세웠다. 이에 로운은 재윤을 슈트남으로 지목했다. 그는 ”평소 운동을 꾸준히 했지만, 조지 클루니 같은 섹시함과 중후함을 위해 24시간 중 25시간 지하 헬스장에서 지냈다는 얘기가 있다. 그래서 재윤형이 슈트핏이 잘 어울리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SF9 로운


데뷔 4년 만에 정규 앨범을 낸 SF9 태양은 ”데뷔 때부터 꿈꿔왔던 게 정규 앨범을 발매하는 게 목표였는데 아홉장 앨범을 내면서 많은 커리어를 쌓아온 것 같다. 앨범 내면 끝이 아니라 하나씩 쌓아 오면서 정규 앨범을 낼 수 있는 준비된 자세를 갖게 됐다. 이번 앨범엔 멤버들 성장이 완료된 모습을 보여주려고 했다“고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전했다.

지난해 MBC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큰 사랑을 받으며 신인상까지 수상한 로운에 대한 관심도 뜨거웠다. 이에 로운은 ”앨범을 6개월간 제작했는데 옆에서 멤버들이 기다려주고 지켜봐준 게 가장 고맙다. 좋은 기회인 만큼 더 열심히 하고 좋은 모습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 또한 ”저희 멤버 찬희가 ’스카이 캐슬‘ 하고 SF9 관심으로 이어져서 찬희가 뿌듯해했다. 저도 드라마 할 때 잘 될 거라는 기대보다는 열심히 하겠다는 마음으로 시작했는데 열심히 해서 SF9으로 관심이 이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SF9의 목표는 “책임감을 더 가지고 많은 분들 아실 수 있게 노력하려고 하는 것”이다. 또한 “음악방송 1위” 역시 빼 놓을 수 없다. SF9는 “2020년에는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한 적이 없어서 올해 새로운 목표이자 꿈이 ‘음방1위’이다. 진심을 담아서 음악을 하고 무대를 보여주면 팬분들이 알아주실 거라 생각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SF9의 세계관과 그들의 성장의 역사를 담은 ‘퍼스트 컬렉션’은 7일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양문숙 기자]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