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경기도,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예타 통과 '환영'

  • 윤종열 기자
  • 2020-01-15 11:19:49
  • 전국
경기도민들의 숙원 사업 중 하나인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사업’의 추진이 확정됐다.

국토교통부는 15일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결과를 발표하고 올해 안에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착수한다고 밝혔다.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노선은 수원 광교에서 출발해 화서역, 호매실을 잇는 약 9.7㎞의 철도로, 인덕원~동탄선(월드컵경기장역), 경부선(화서역)과 연계된다.

철도 완공 시 수도권 남부지역의 대규모 택지개발에 따른 교통체증을 해소하고 교통 소외지역인 서수원 지역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호매실에서 서울 강남까지 버스를 이용하면 약 100분 정도 소요돼 서울 도심접근에 어려움이 많으나, 신분당선 연장노선이 개통되면 약 47분으로 기존 버스 이용대비 50분 정도 줄어들 것으로 예상해 서울로의 접근성도 대폭 향상될 것으로 전망된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항만물류국장은 “신분당선 광교 호매실 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를 환영한다”며 “경기도는 사업이 차질 없이 수행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와 협력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종열기자 yjy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