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1호선 부천역 인근에서 10대 전동차에 치여 사망, 투신 아닌 사고 추정

  • 김진선 기자
  • 2020-02-27 09:12:23
  • 사회일반
1호선 부천역 인근에서 10대 전동차에 치여 사망, 투신 아닌 사고 추정
경인국철 운행 지연에 대기하는 시민들 /연합뉴스

출근 시간대 경인국철(서울지하철 1호선) 부천역 인근 선로 옆을 걷던 10대가 전동차에 치여 숨졌다. 지하철은 1시간 넘게 운행이 지연됐다.

코레일 등에 따르면 27일 오전 6시 50분경 경인국철 부천역과 중동역 사이 선로 옆을 걷던 A(10대 후반)군이 인천행 전동차에 치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전신에 부상을 입은 A군은 심폐소생술(CPR)을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이 사고로 인천 방향 전동차 운행이 1시간 넘게 지연되면서 출근길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코레일 측은 인천 방향 선로 2개 중 사고가 난 선로의 운행을 중단했다가 1시간 6분 만인 오전 7시 56분경 사고 처리를 마치고 운행을 재개했다.

코레일 측은 “1개 선로로만 운행하다 보니 전동차가 많이 밀려 지연됐으나 운행 중단까지는 아니었다”며 “현재 사고가 났던 선로의 운행도 재개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A군이 선로 옆 자갈이 깔린 길을 걷다가 뒤에서 오던 전동차에 치인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고는 A군의 투신이 아닌 사고로 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