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청자 사로잡은 비결은?
‘슬기로운 의사생활’ /사진제공=tvN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연출 신원호, 극본 이우정, 기획 tvN, 제작 에그이즈커밍)이 뚜렷한 시청률 상승세를 보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일(목) 방송된 4회가 평균 9.8%, 최고 11.2%로 또다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놓치지 않으며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것. 이에 시청자를 사로잡은 ‘슬기로운 의사생활’만의 인기 비결을 정리했다.

1. 신원호 감독x이우정 작가만의 특별한 의학 드라마 “이런 의드 처음이야”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생로병사가 모여 있는 ‘병원’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로 다양한 사람들의 희로애락을 담으며 시청자들의 공감과 몰입을 높이고 있다. 생사를 오가는 수술 장면 등 긴박한 상황에서는 전문적 디테일을 살려 긴장감을 고조시키지만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여기서 한발 더 나아가 사람에 집중한다. 그 안에서 함께 하고 있는 의사, 환자, 가족들의 삶을 깊이 있게 다루고 있는 것. 이렇듯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평범한 다섯 의사들과 병원 사람들을 통해 매회 특별한 이야기를 전하고 있다. “소소한 사람들의 이야기가 가진 진정성을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밝힌 신원호 감독의 말처럼 환자를 대하는 의사들의 사명감 그리고 누구보다 환자를 걱정하는 가족들의 마음에 집중,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힐링을 선사하고 있다.

2. 모든 캐릭터가 입체적 “매력 폭발! 입덕 부르는 반전 매력”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의 개성 넘치는 열연과 완벽한 캐릭터 싱크로율은 첫 방송부터 단연 화제의 중심에 섰다. 특히 20년 지기 친구들로 등장하는 다섯 배우의 찐친 케미는 환상적인 시너지와 빈틈없는 티키타카 대화로 현실감을 극대화하고 있다. 여기에 5인방의 예상치 못한 반전 매력이 하나 둘 드러나며 입덕을 유발했다. 율제병원 사람들 역시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정문성, 신현빈, 김준한, 안은진 등 5인방과 관계를 통해 보여지는 이들의 색다른 매력은 존재감을 빛내며 극을 더욱 풍성하게 채운다.



3. 장르 규정을 넘어섰다 “종합선물세트”

장르를 구분하지 않고 다양한 이야기를 밀도 있고 조화롭게 그려내고 있다는 점 역시 ‘슬기로운 의사생활’만의 매력 포인트이다. 의학 드라마라는 장르적 규정에서 벗어나 휴먼, 코믹, 로맨스, 메디컬을 적재적소에 배치, 높은 완성도를 선보이고 있는 것. 환자들의 사연으로 울고 웃기는 것은 물론 재치 넘치는 대사와 상황들이 코믹함을 더한다. 또한 예측 불가 관계를 통해 반전을 거듭하는 로맨스 전개는 기대감을 높이고 의사로서 책임감 있는 모습은 감동을 선사하며 시청자와의 공감대를 확장시켰다.

4. 과거 서사를 더욱 드라마틱하게 “슬기로운 밴드생활”

‘슬기로운 의사생활’에 푹 빠진 시청자들이 열광하는 마지막 포인트는 과거로 여행을 떠난 듯 극의 몰입을 높이는 추억의 노래이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에는 매회 5인방의 서사에 맞는 음악이 등장, 감정을 배가시킨다. 부활의 ‘Lonely Night’, 베이시스의 ‘좋은 사람 있으면 소개시켜줘’, 쿨의 ‘아로하’ 그리고 캐논 연주곡까지. 5인방 과거 우정 서사를 더욱 드라마틱하게 만드는 밴드 연주는 매회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한다. 특히 작품에 등장하는 곡들은 모두 배우들이 직접 연주, 눈과 귀를 즐겁게 하고 있다. 9일 밤 9시 5회 방송.

/이혜리기자 hyeri@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3 21:55:2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