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블라인드 회원 400만 돌파…직장인 10명 중 8명 가입

직장인 하루 평균 40분 체류…"유튜브 수준"

B2B 서비스 앞세워 글로벌 HR 플랫폼 공략





직장인 커뮤니티 서비스 블라인드 가입자 수가 지난 9월 400만명을 돌파했다.

운영사 팀블라인드는 출시 7년을 맞은 블라인드가 한국과 미국에서 각각 가입자 300만명과 110만명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한국 직장인 10명 중 8명이 블라인드 가입자로, 직장인 서비스 중 최대 규모다. 본사가 위치한 미국의 IT와 금융업계에서도 한국 수준의 가입률을 기록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재직자의 90%, 우버의 71%, 페이스북의 70%가 블라인드의 가입자다.

특히 블라인드는 사용자 관여도가 경쟁 서비스 대비 높았다. 블라인드의 가입자 평균 체류 시간은 하루 40분으로, 이는 유튜브(일 46분)와 맞먹는 수준이다. 월간 순 활성 사용자(MAU)는 255만명, 하루 한 개 이상 게시물을 작성하는 가입자는 10만명 이상이다. 블라인드에 올라온 직장인 게시물의 기사화 건수는 2020년 기준 월 240건이 넘는다. 3년 전과 비교해 10배가량 증가한 수치다.

운영사 팀블라인드는 “이번 400만 돌파의 의미는 블라인드의 강점인 높은 사용자 관여도를 유지하면서도 규모의 성장을 이룬 데 있다”며 “규모와 깊이를 동시에 갖춘 유일한 직장인 서비스로서 본연의 목표인 통합 HR 플랫폼이 되기 위한 사업 확장을 본격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블라인드는 직장의 모든 수요를 한 곳에서 충족시키는 글로벌 HR 플랫폼을 목표로 신규 사업을 잇따라 론칭했다. 지난 5월 경력직 이직 플랫폼 ‘블라인드 하이어(Blind Hire)’를, 7월엔 기업 평판 서비스 ‘블라인드 허브(Blind Hub)’를 출범시켰다.

올해 말 핵심 기능 공개를 앞둔 블라인드 허브는 기업 페이지 공개 두 달 만에 1만개 기업에서 재직자 리뷰 8만건을 돌파했다. 블라인드에 따르면 블라인드 하이어를 통한 이직 제안의 수락률은 업계 평균 3배 이상이다.

문성욱 블라인드 대표는 “기업이 재직자 의견을 소중히 여기는 것은 필연적인 시대 흐름이며, 블라인드는 그 흐름을 가속화하는 도구”라며 “앞으로 블라인드는 직장인들의 의견을 객관적 지표로 전함으로써 기업의 합리적 의사 결정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오지현기자 ohjh@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