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경제 · 금융경제동향
손흥민 EPL 경기 '쿠팡플레이'에서 본다
지난 18일(현지 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푸슈카시 아레나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 토트넘 홋스퍼(영국) 대 볼프스베르거(오스트리아)의 경기에서 토트넘의 손흥민(29)이 득점 후 골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경기를 쿠팡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쿠팡플레이’에서 볼 수 있게 된다. 쿠팡이 뉴욕 증시 상장을 앞두고 대규모 투자금 확보를 예고한 만큼 앞으로 스포츠 경기 중계권을 비롯한 다양한 콘텐츠를 확보해 OTT 경쟁력을 확대할 것으로 전망된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EPL 국내 중계권을 갖고 있는 에이클라엔터테인먼트와 쿠팡이 디지털 중계권을 위한 협상을 마무리 짓고 쿠팡플레이에서 토트넘 홋스퍼의 경기를 중계할 예정이다.

에이클라엔터테인먼트의 EPL 디지털 중계권은 원래 네이버와 계약을 맺고 있었다. 하지만 지난 2019년 네이버와의 협상이 결렬되면서 EPL 경기는 에이클라엔터테인먼트의 스포츠 전문 채널인 스포티비(SPOTV)를 통해서만 시청할 수 있었다.



이후 쿠팡이 지난해 12월 쿠팡플레이 론칭을 앞두고 독점 콘텐츠 수급을 위해 여러 제작사나 콘텐츠 유통사와 접촉해왔고, 그 중 에이클라엔터테인먼트와도 오랜 시간 논의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쿠팡플레이는 와우멤버십(월 2,900원) 회원이라면 누구나 추가 비용 없이 무제한 스트리밍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앞으로 쿠팡은 EPL 디지털 중계권을 비롯해 다양한 스포츠 중계권을 독점 계약해 쿠팡플레이의 경쟁력 키우기에 공을 들일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쿠팡플레이의 월 이용자 수(MAU)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기준 52만 명이다. 넷플릭스(680만 명), 웨이브(302만 명), 티빙(179만 명), 왓챠(91만 명)에 비해 아직 이용자 수가 적다.

한편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 상장을 예고한 쿠팡은 총 10억 달러(약 1조 원)의 자금을 조달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생활산업부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혼자 가는 것보다 함께 걸을 때 더 멀리 갈 수 있듯이
세상과 발맞춰 이야기 나누며 앞으로 나아가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