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우연히 마주친 교통사고 현장…부상자 살피던 의사, 2차 사고에 참변

의료인 역할 다 하려다…사고 현장 지나치지 못한 의사 2차 사고로 숨져

이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 연관이 없습니다. /이미지투데이




교통사고 현장을 목격하고 부상자들을 살핀 60대 의사가 2차 사고로 다른 차량에 치여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4일 진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전 11시 53분께 진주시 정촌면 남해고속도로 순천 방면 진주나들목 인근에서 SUV 차량이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가 일어났다.

선친 묘소를 찾은 뒤 귀가하던 이영곤(61)씨는 자신의 차량을 갓길에 세우고 사고 현장을 돕기 위해 달려갔다. 의사인 이씨는 부상자가 발생했을 수도 있는 사고 현장을 그냥 지나칠 수 없어 현장에 남은 것으로 파악된다.

이씨는 차에서 내려 사고 차량 내 탑승자를 살폈고, 부상의 정도가 가벼운 것을 확인한 뒤 자신의 차량으로 돌아갔다. 하지만 이씨가 차량에 타려는 순간 1차로를 달리던 승용차가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이씨를 덮쳤다. 그는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사고 현장에 있던 신고자와 목격자 등이 이 씨가 의료인의 역할을 다하려다 2차 사고를 당한 것 같다고 진술했다"며 안타까움을 전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