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대규모 인구 유입 기대되는 청라… 신규 오피스텔 분양 뜨겁다

청라 국제도시 아이파크 투시도




인천 청라국제도시에 기업 이전이 이어지며 첨단 자족도시로 부상하고 있다. 실제 청라국제도시는 굵직한 기업들의 이전과 개발 사업이 본격화되면서 지역 가치가 높아지고 있다. 여기에 교통망 확충으로 정주여건까지 좋아지면서 이 일대가 대기업 고소득자들을 갖춘 대규모 배후주거지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청라국제도시는 현재 각 분야별 내노라하는 기업들의 이전 및 개발 소식이 줄줄이 이어지고 있다.

먼저 하나금융지주 본사와 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 하나카드, 하나생명 등이 입주 예정인 24만6671㎡ 규모의 하나금융타운이 총 3단계에 걸친 조성 사업을 통해 2025년 완공 예정이다. 지난 7월에는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이 청라의료복합타운 우선협상 대상자로 최종 선정되면서 2023년 9월 착공 목표로 사업이 추진 중이다.

국내 대표 유통기업의 진출도 활발하다. 청라국제도시 투자유치용지 5-1블록 5만8707㎡ 부지에서 연면적 1만6000여㎡ 규모의 코스트코 청라점이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역대 최대 규모의 스타필드 청라점도 2024년 개장 목표로 준비 중이다. 특히 스타필드 청라점은 신세계 야구단 SSG랜더스의 돔 구장과 연계해 조성될 것으로 알려지면서 업계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 외에도 산업용 로봇기업과 대기업, 중견·중소기업 등 10여 개의 로봇기업이 이전하는 인천로봇랜드(2024년 예정), 초고층 랜드마크 청라시티타워(2025년 예정), 4차 산업과 금융을 포함한 청라국제업무단지(2028년 예정) 등도 조성 본궤도에 올라 속도를 낼 전망이다.

각종 개발 사업 본격화로 대규모 인구 유입이 기대되면서 지역 부동산도 활기를 이어가고 있다. 부동산R114에 따르면, 청라국제도시가 위치한 청라동 아파트값은 올해(1월~10월) 28.2% 상승했다. 이는 수도권 평균 아파트 가격 상승률인 15.1%를 크게 웃도는 수치다.

신규 분양 열기도 뜨겁다. 지난달 30일 청약 접수를 실한 ‘청라 한양수자인 디에스틴’은 오피스텔 702실 공급에 총 2만7,377건이 몰리며 평균 39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관련해서 부동산 전문가는 “청라국제도시는 굵직한 기업 이전과 개발 소식에 교통망 확충까지 더해져 완성형 자족도시의 모습을 갖추고 있다”라며 “대규모 인구 유입이 기대되면서 직주근접을 기대하는 인근 주택 시장의 상승세는 더욱 지속될 전망이다”라고 전했다.





또 다른 전문가는 “대기업을 기반으로 한 고소득 1인 가구가 대거 유입될 것으로 기대되면서, 청라국제도시 내 소형 주택의 인기가 높아질 전망이다”라며 “중소형 주거 상품이 부족한 청라국제도시에서 최근 1~2인 가구를 겨냥한 주거용 오피스텔이 속속 선보여 수요자들의 큰 호응이 예상된다”라고 전했다.

대규모 인구 유입으로 소형 주거공간의 강세가 전망되는 가운데, 내달 청라국제도시 핵심 입지에서 신규 공급이 예정돼 수요자 관심이 집중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인천경제자유구역 청라국제도시 C17-1-1BL에서 주거형 오피스텔 ‘청라국제도시 아이파크’를 이달 공급한다. 42층 고층 설계에 총 1,020실 규모의 대단지로 조성되는 이 단지는 수요자 선호도 높은 투룸형 중심으로 구성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낮은 청약 문턱으로 분양 열기가 뜨거운 아파트 대체 상품인데다, 청라국제도시의 각종개발 호재를 중심에서 누리는 핵심 입지에 조성되는 첫 번째 아이파크 브랜드 단지라는 점에서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

‘아이파크’의 브랜드 프리미엄을 느낄 수 있는 특화 설계도 적용된다. 오피스텔은 1인 가구를 위한 중문형 1.5룸부터 신혼부부와 어린 자녀를 둔 2~3인 가구를 위한 투룸형 등 다양한 평면으로 구성되며, 드레스룸과 테라스 등 아파트 못지 않은 평면 설계가 적용된다. 특히 일부 타입에서는 광폭 테라스가 배치돼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카페나, 정원, 운동공간 등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직선거리 1㎞ 내 경인아라뱃길이 위치해 탁트인 바다 조망도 가능하다.

‘청라국제도시 아이파크’는 주거용 오피스텔로 공급돼 만 19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조건 없이 청약 할 수 있고, 100% 추첨제로 당첨자를 선정해 가점이 낮은 2030 실수요자들의 큰 호응이 예상된다. 견본주택은 12월 오픈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