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주)한라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 20일 견본주택 오픈

청약비규제ㆍ미래가치ㆍ생활 인프라 3박자 갖춘 단지…전용 76A㎡ 163세대 등 총 442세대 공급




’김해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 투시도(제공-우리자산신탁)







(주)한라는 경상남도 김해시 내덕지구 도시개발사업지구에 짓는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의 견본주택을 오는 20일 오픈하고 본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는 지하 2층~지상 27,29층 5개동 규모로 ▲76A㎡(이하 전용면적) 163세대 ▲76B㎡ 55세대 ▲84A㎡ 224세대로 442세대 모두 84㎡이하로 구성된다.

입주는 2024년 7월 예정이다.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는 최고 29층의 고층으로 조성돼 조망권이 뛰어난 게 최대 강점이다. 세대별 전용면적 비율이 높고, 발코니 서비스 면적은 전국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




전 세대가 판상형 아파트로 대부분 남향 위주로 배치하고 4-Bay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 단지 전체를 순환하는 녹지공간을 따라 조성된 산책로로 자연과 교감 되는 힐링도 기대해 볼 수 있다. 사업지 인근 단지를 끼고 있는 북서측에 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로 등하교 때 차도를 건너지 않고 안전하고 편리한 보행 통학이 가능하다. 남서측에서는 내덕중학교가 있다.




지상에 차가 없는 아파트로 넉넉한 주차공간으로 만들고 지하주차장 출입구 층고를 높여택배차량 진입이 가능하다. 법정 주차폭 보다 넓게 주차공간를 확보한 것도 두드러진다. 지하시설의 쾌적함을 위해 지하 곳곳에 썬큰을 설치했다.






청약 비규제, 환금성, 생활 인프라까지 고루 갖춘 신규 분양 단지로 평가받고 있는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는 세대주나 주택수와 관계없이 청약이 가능하다. 김해지역 저주자와 부산 울산 경상남도 거주자는 만 19세 이상 및 청약통장 가입기간 6개월 이상, 주택형별 예치금 충족 시 1순위 청약할 수 있다.




단지 안에는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 자랑인 교육·건강·힐링 특화설계가 적용됐다. 교육특화 공간(EDU-GARDEN)은 네버랜드 섬에서 즐기는 시원한 캠핑을 즐길 수 있는 공간 등을 비롯 취미원예 및 작물 재배가 가능한 '어반 팜'을 조성했다. 건강특화 공간(HEALTHY GARDEN)으로는 대규모 전나무류가 심어진 '삼림욕장', 게이트볼을 위한 전용코트, 각종 운동이 가능한 '스포츠가든' 등이 좋성된다. 힐링가든(HEALING GARDEN)으로는 천연잔디광장인 '비발디 플라자', 유실수가 식재되어 수확의 기쁨을 누릴 수 있는 '에코힐링가든’ 등이 설치된다.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의 가장 큰 장점은 우수한 교통여건이다. 부산~김해~마산을 잇는 '부전~창원중앙역~마산역 복선전철' 장유역 개통이(2022년 개통 예정) 다가오면서 김해시가 동남권 교통 중심도시로 급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내덕지구 인근에 있는 장유역을 이용하면 부산 부전역까지 기존 1시간53분에서 30분으로 1시간23분이 단축된다. ‘김해 장유역 한라비발디 센트로’와 장유역은 도보로 5분 거리다. 현재는 장유역에서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환승이 필수지만 복선전철이 개통되면 갈아 타는 불편없이 빠른 시간내에 부산 접근이 가능하다. 남해고속도로 장유 IC와 금관대로가 인접해 시내 및 시외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사업지 인근에 장유터미널도 올 해 준공 예정이다. 또한 장유지역 주민 숙원사업인 '장유여객터미널'건립이 본격화 됨에 따라 오는 2023년 말에 지하1층, 지상4층 규모의 시외버스터미널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밖에 택지지구 인근 국내 최대면적 가야의료원 2024년 개원 예정인데, 지난 해 11월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돌입했다. 인근에 롯데마트, 하나로마트,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김해농수산물 유통센터 등 대형유통시설도 이용할 수 있으며, 북측 내덕지구 내 학교용지가 있어 도보통학이 가능하고 남서측에 있는 내덕중학교도 이용이 가능하다. 장유1동 및 중심상업지역에 밀집해 있는 사설학원을 도보로 이용이 가능한 것도 큰 장점이다.




(주)집과사람씨엔씨가 위탁,우리자산신탁이 시행을 (주)한라가 시공을 맡았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