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증권일반최신순인기순

  • “中 정부 증시 개입…CSI300 ETF 순매수 급증”
    “中 정부 증시 개입…CSI300 ETF 순매수 급증”
    증권일반 2024.01.25 08:52:58
    중국 정부가 상장지수펀드(ETF) 매수로 증시에 개입할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 나왔다. 이 영향에 3월 초 전국 양회 전까지는 기술적 반등을 보일 수 있다는 전망이다. 신승웅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25일 보고서를 통해 “시기와 규모가 관건이나 중국 정부의 증시 개입은 가능하다고 본다”며 “방법론은 과거와 같이 국부펀드를 통한 지수형 ETF 집중매수가 유력하다”고 밝혔다. 통상적이지 않은 매수 움직임도 포착되고 있다. 신 연구원은 “이번 주 들어 CSI300 지수추종 ETF 순매수세가 급증했다”며 “수급 주체가 불분명해 국부펀드 개입
  • “주요 5개 증권사 작년 4분기 3000억 적자…PF 부실 충당금 여파”
    “주요 5개 증권사 작년 4분기 3000억 적자…PF 부실 충당금 여파”
    증권일반 2024.01.25 08:38:56
    주요 증권사 5곳의 지난해 4분기 합산 영업 손실이 3000억 원이 넘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부실이 본격적으로 드러나며 충당금을 쌓으면서다. 다만 올해에는 완만한 금리 하락, PF 손실 축소로 개선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25일 신한투자증권은 25일 미래에셋증권(006800), NH투자증권(005940), 한국금융지주(071050), 삼성증권(016360), 키움증권(039490)의 지난해 4분기 합산 영업 손실을 3038억 원으로 추정했다. 지배주주 순손실은 1899억 원으로 내다봤다. 분석
  • 코스피만 52주 신저가 147개…2차전지·건설·중국 소비주 하락
    코스피만 52주 신저가 147개…2차전지·건설·중국 소비주 하락
    증권일반 2024.01.25 08:24:22
    2차전지, 건설, 중국 소비주 등 실적 전망이 불투명한 산업을 중심으로 52주 신저가가 속출하고 있다. 코스피만 52주 신저가 기업이 147개사로 신고가(50) 대비 3배에 달한다. 2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연초 이후 전날까지 유가증권시장에서 장중 52주 신저가를 기록한 종목의 수는 147개다. 같은 기간 52주 신고가를 기록한 종목 수(50개)와 비교할 때 약 3배가량 많은 수준이다. 2차전지 대형주 중심으로 52주 신저가 종목이 무더기로 발생했다. LG에너지솔루션(373220)(23일·37만 500원)을 비롯해 L
  • [SEN]"공모주, 싸게 판다"…공모주 사기 급증 '투자 주의보'
    증권일반 2024.01.25 07:50:57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최근 신규상장 기업이 증가하는 가운데, 기업들의 따따블(상장 첫날 공모가 대비 네 배로 상승) 성공 사례들이 나오며 공모주 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 가운데, 관련 사기도 덩달아 늘어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는 분석이다. 한국거래소는 신규 상장사들과 관련해 사전 청약 또는 투자를 유도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공모주 투자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24일 조언했다. 거래소에 따르면 사기업체들은 신규 상장 예정 기업의 홈페이지처럼 보이는 허위 사이트를 개설하고, 해당 회사에서 특별 공모주 청약
  • 건설사·회계법인 회계부실 터지나…금감원, 사업보고서 샅샅이 훑는다
    건설사·회계법인 회계부실 터지나…금감원, 사업보고서 샅샅이 훑는다
    증권일반 2024.01.25 07:45:00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부실 등으로 건설 업계가 위기에 처한 가운데 금융 당국이 건설사의 회계 부실을 샅샅이 훑는다. 3월까지 건설사들이 2023년 사업 보고서를 제출하는 대로 장기 공사 수익과 우발 부채 부문에서 누락된 공시는 없는지, 금액은 제대로 산정됐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들여다본다. 회계부정 적발 시 건설사는 물론 감사를 맡은 회계법인까지 징계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24일 금융 당국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건설사가 제출하는 2023 회계연도 사업 보고서에 대한 정밀 점검에 나선다. 집중 타깃은 장기 공사 수익 회계 처리
  • 월배당ETF, 10개 중 6개 예금보다 배당수익률 낮아
    월배당ETF, 10개 중 6개 예금보다 배당수익률 낮아
    증권일반 2024.01.24 18:39:19
    매월 따박따박 지급되는 월배당 상장지수펀드(ETF)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지난해 국내 상장 월배당 ETF 중 정기예금 금리(연 4%)보다 높은 배당수익률을 기록한 ETF는 10개 중 4개가 채 안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월배당 ETF 투자시 주가 상승률과 배당수익률 모두를 고려해 신중하게 선택해야 한다는 조언이다. 24일 KG제로인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국내 증시에 상장된 월배당 ETF 41개 중 연 4% 이상 배당수익률을 기록한 상품은 14개에 그친 것으로 집계됐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의 ‘TIGER 미국나스닥100커버드콜
  • 거래소, '따따블 유혹' 공모주 사기 급증에 투자 주의보
    거래소, '따따블 유혹' 공모주 사기 급증에 투자 주의보
    증권일반 2024.01.24 18:08:29
    최근 신규상장 기업이 증가하며 공모주 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관련 사기도 덩달아 늘어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는 분석이 나온다. 24일 한국거래소는 신규상장 예정기업의 홈페이지를 모방한 사이트 개설, 회사 관계자 사칭 등으로 사전 청약 또는 투자를 유도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며 투자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일반 청약분보다 많은 주식 배정을 약속하거나 실제 공모가보다 낮은 공모가에 주식을 배정받을 수 있다고 투자자를 속였다. 또한 대형 투자회사 관계자 또는 금융기관을 사칭해 기업공개(IPO
  • "자산가 아니라도 괜찮아"  개인맞춤형 'AI PB' 등장
    "자산가 아니라도 괜찮아" 개인맞춤형 'AI PB' 등장
    증권일반 2024.01.24 17:53:02
    최근 국내 주요 대형 증권사들이 생성형 인공지능(AI)을 활용한 프라이빗뱅커(PB) 서비스를 잇따라 내놓으며 디지털 전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증권은 올 상반기 생성형 AI기술을 활용한 고객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를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에 탑재해 선보일 계획이다. 생성형 AI 기술을 이용해 고객의 투자 스타일과 선호도, 시황, 투자 정보 등을 정밀하게 분석해 투자 조언을 제공하는 초개인형 자산 관리 서비스는 업계 최초다. 그동안 증권사들의 AI 기술 활용은 주로 투자 성향과 테마 등 카테고리를
  • 올트먼 방한 기대만으로 '불기둥'…AI株 과열 주의보
    올트먼 방한 기대만으로 '불기둥'…AI株 과열 주의보
    증권일반 2024.01.24 17:44:50
    ‘챗GPT의 아버지’ 샘 올트먼 오픈AI 최고경영자(CEO)가 26일 방한한다는 소식에 인공지능(AI) 관련 테마주의 주가가 과열 양상을 보이고 있다. 2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AI 테마주로 묶인 어보브반도체(102120), 제주반도체(080220)는 하락장 속에서도 각각 4.37%, 10.10% 급등하며 52주 신고가를 새로 썼다. 두 종목은 19일부터 이날까지 4거래일 동안 하루도 떨어진 적이 없이 연일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최근 가파른 오름세를 보이는 AI 테마주는 이들뿐이 아니다. SK하이닉스(000660)(0
  • 건설사 회계부실 샅샅이 훑는다
    건설사 회계부실 샅샅이 훑는다
    증권일반 2024.01.24 17:44:35
    금융 당국이 건설사의 회계 부실을 샅샅이 훑는다. 3월까지 건설사들이 2023년 사업 보고서를 제출하는 대로 장기 공사 수익과 우발 부채 부문에서 누락된 공시는 없는지, 금액은 제대로 산정됐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들여다볼 것으로 알려졌다.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부실 등으로 건설 업계가 위기에 처한 가운데 회계부정 적발 시 건설사는 물론 감사를 맡은 회계법인까지 징계가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된다. 24일 금융 당국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건설사가 제출하는 2023 회계연도 사업 보고서에 대한 정밀 점검에 나선다. 집중 타깃은 장기
  • 내달부터 ETF 신상품 보호제도 개편안 시행
    내달부터 ETF 신상품 보호제도 개편안 시행
    증권일반 2024.01.24 17:43:19
    한국거래소가 다음 달부터 정성평가 기준을 적용한 ‘상장지수상품(ETP) 신상품 보호제도 개선안’을 시행한다. 유명무실했던 기존 보호제도를 손봐 우후죽순처럼 유사 상품이 출시되는 폐단을 근절하겠다는 취지다. 24일 금융투자 업계에 따르면 한국거래소는 다음 달 1일부터 ETP 신상품 보호제도 개선안을 적용한다. ETP는 상장지수펀드(ETF)와 상장지수증권(ETN) 등의 상품을 통합해 일컫는 용어다. 거래소는 이달 26일까지 업계의 의견을 수렴한 후 자체 상장규정 시행세칙 개정 작업을 마무리 지을 계획이다. ETP 신상품 보호제도 개선안
  • [SEN]한국거래소, 신임 이사장에 정은보 전 금감원장 추대
    증권일반 2024.01.24 17:23:50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한국거래소는 24일 이사회를 열고 정은보 전 금감원장을 새 이사장으로 선임하는 안건을 주주 총회에 부의하기로 결의했다. 주총은 다음 달 14일이며, 확정 시 취임식은 다음 달 15일에 진행될 계획이다. 선임안이 주총에서 가결되면 정 전 금감원장은 새 이사장으로 확정된다. 정 전 금감원장은 경북 청송 출신이다.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뒤 1984년 행정고시(28회)에 합격해 공직 생활을 시작했고, 재정경제부 경제분석과장, 기획재정부 국제금융정책관(국장급) 등을 거쳐 2013년 기획재정부 차관보, 2016∼1
  • 국민연금이 출자한 골든타워, 다시 새 주인 찾는다
    국민연금이 출자한 골든타워, 다시 새 주인 찾는다
    증권일반 2024.01.24 17:16:22
    국민연금이 출자한 코람코자산신탁 본사 건물인 골든타워가 새로운 인수자를 찾아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매물로 나왔던 골든타워는 부동산 자산운용사인 마스턴투자운용을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했지만 자금 모집에 실패하면서 거래가 불발된 바 있다. 24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코람코자산신탁은 최근 새 원매자를 찾아 골든타워 매각 협상을 벌이고 있다. 지난해 11월 마스턴투자운용과 맺었던 거래 양해각서(MOU)를 해지한 지 두 달여 만이다. 골든타워는 서울 핵심 업무지역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지상 21층~지하 7층, 연면적
  • 한화투자증권, 지난해 영업이익 620억 원 '흑자전환'
    한화투자증권, 지난해 영업이익 620억 원 '흑자전환'
    증권일반 2024.01.24 17:15:21
    한화투자증권(003530)이 지난해 영업이익·순이익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2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한화투자증권은 이날 지난해 잠정 영업이익이 620억 원으로 전년(344억 원) 대비 80.11%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은 같은 기간 6.7% 줄어 1조 9720억 원을 기록했다. 순이익은 328억 원으로 집계돼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한화투자증권은 2022년 549억 원의 순적자를 기록했다. 한화투자증권 관계자는 “주식시장 거래대금 상승과 금리 상승 기조 둔화에 따라 트레이딩 부문 등의 수익이 증가했다”며 “2024년
  • 기업공시[1월 24일]
    증권일반 2024.01.24 16:24:48
    <코스피 공시> ▲LG디스플레이(034220)=유상증자 1차 발행가액 1만 70원으로 결정, 4분기 잠정 영업익 1317억 원으로 전기 대비 흑자전환 ▲일진전기(103590)=주주배정 유상증자 청약률 96%, 25~26일 실권주(42만 3734주) 일반 공모 청약 ▲씨에스윈드(112610)=베스타스아메리칸윈드테크놀로지에 1115억 원 규모 윈드 타워 공급 계약 체결 ▲미래에셋증권(006800)=송재용 서울대학교 경영대학 교수 사외이사 신규 선임 ▲HD현대일렉트릭(267260)=자회사 알라바마법인에 1월 31일부터 1년 간 386억
서경스페셜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손동영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발행 ·편집인 : 손동영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한수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1q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