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MBC 연기대상] ‘가화만사성’ 이필모·김지호 황금연기상 수상 “남편한테 상을 받을 줄은 몰랐어요”

  • 원호성 기자
  • 2016-12-30 22:41:34
  • TV·방송
‘2016 MBC 연기대상’에서 ‘가화만사성’의 이필모와 김지호가 연속극 부문 황금연기상을 수상했다.

2016년 한 해 MBC 드라마를 총 결산하는 ‘2016 MBC 연기대상’이 30일 오후 9시 30분 김국진과 유이의 사회로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열렸다.
[MBC 연기대상] ‘가화만사성’ 이필모·김지호 황금연기상 수상 “남편한테 상을 받을 줄은 몰랐어요”
MBC ‘2016 MBC 연기대상’ 김지호, 이필모 / 사진 = MBC ‘2016 MBC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황금연기상을 수상한 김지호는 시상자로 나온 남편 김호진에게 트로피를 전달받고 환한 웃음을 지었다. 김호진은 “김지호씨 한 번 안아주세요”라는 김국진의 말에 아내 김지호를 포옹해 큰 박수를 받았다.

김지호도 웃음을 겨우 참으며 “남편한테 상을 받을 줄은 꿈에도 몰랐어요”라며, “시상하러 간다기에 무슨 부문인지는 안 물어봤는데 정말 신기하다”며 수상소감을 밝혔다.

이필모도 “한없이 부족한 저와 묵묵히 옆에서 오랜 시간 뜻을 함께 해준 가족과 소속사 식구들, 스태프들 고맙습니다”라며 “배우로서 세상을 직접 변화시키고 바꿀 수는 없겠지만 그 어딘가에서도 의미있는 몸짓이 되도록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하겠다”며 의미있는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편 2016년 한 해 MBC 드라마를 총 결산하는 ‘2016 MBC 연기대상’은 30일 오후 9시 30분부터 MBC를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원호성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