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불후의 명곡' 김혁건, 전신마비를 극복한 감동 라이브! 박기영과 함께 희망 전한다

  • 문경민 기자
  • 2017-01-07 18:00:00
  • TV·방송
가수 김혁건이 ‘불후의 명곡’에서 전신마비를 극복한 감동 라이브 무대를 펼쳐 화제다.

'불후의 명곡' 김혁건, 전신마비를 극복한 감동 라이브! 박기영과 함께 희망 전한다
/사진= KBS 2TV ‘불후의 명곡’

김혁건은 2003년 가요계에 데뷔해 3옥타브를 넘나드는 폭발적인 고음이 돋보인 히트곡 ‘Don’t Cry’로 큰 사랑을 받은 더 크로스의 메인 보컬 출신으로, 2012년 불의의 교통사고로 전신마비 판정을 받았으나, 삶과 노래에 대한 열정과 끝없는 노력으로 아픔을 딛고 다시 재기해 많은 이들에게 노래로 희망을 전하는 대표적인 희망의 아이콘이다.

이날 김혁건은 무대에 앞서 “교통사고 후 음악프로그램에서 노래하는 건 처음이다. 휠체어를 타고 노래한다는 게 너무 신기하고 떨린다”고 소감을 전해 눈길을 모았고, 이어 “2012년 교통사고로 전신마비 판정을 받았던 내가 다시 말을 하고, 노래할 수 있게 된 것은 날 절대로 포기하지 않았던 부모님의 희망 덕분이다. 포기하지 않으면 불가능은 없다. 모두 포기하지 않는 2017년 살아가시길 바란다”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한편, 이날 김혁건은 박기영과 함께 안드레와 보첼리와 셀린 디온의 듀엣곡인 ‘The Prayer’를 선곡, 가슴을 울리는 하모니와 노래에 대한 열정을 담은 감동의 열창으로 희망과 깊은 감동은 물론, 마음 속 위로를 건네 객석을 눈물바다로 만들었다고.

김혁건의 감동의 열창은 오늘(7일) 오후 6시 5분,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2017 신년특집’에서 만나볼 수 있다.

/문경민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