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채동현, KBS ‘쌈, 마이웨이’ 캐스팅 확정…냉·온탕 넘나드는 매력 발산 '기대'

  • 문경민 기자
  • 2017-04-10 09:21:37
  • TV·방송
배우 채동현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 연출 이나정, 제작 팬엔터테인먼트) 에 합류해 또 한번 연기 변신을 꾀한다.

채동현, KBS ‘쌈, 마이웨이’ 캐스팅 확정…냉·온탕 넘나드는 매력 발산 '기대'
/사진=매니지먼트 구 제공

10일 채동현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 측에 따르면 ‘내일 그대와’에 이어 ‘귓속말’까지 브라운관에서 쉬지 않고 맹활약 중인 채동현이 드라마 ‘쌈, 마이웨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쌈, 마이웨이’는 마이너리그 청춘들의 골 때리는 성장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로, <드라마스페셜- 연우의 여름>, <눈길>로 탁월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나정 PD와 지난해 <백희가 돌아왔다>로 KBS 단막극의 저력을 알린 임상춘 작가가 의기투합해 주목 받고 있다.

극 중 채동현은 격투기 에이전시의 실장이자 발톱을 감추고 있는 반전의 인물 양태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굿 와이프’를 통해 브라운관에 데뷔한 채동현은 지난 달 종영한 tvN ‘내일 그대와’에서 수다스러운 ‘황비서’로 통통 튀는 표현력과 유쾌한 연기를 선보여 씬스틸러로 자리매김했다.

이어 현 방영 중인 ‘귓속말’에서 비리 수사관 ‘배 계장’으로 첫 악역에 도전, 이전의 코믹한 이미지와 대비되는 비열한 캐릭터를 실감나게 표현해내며 완벽한 연기 변신에 성공했다.

유머러스한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하다가도 이내 악랄한 연기를 선보이며 냉·온탕을 넘나드는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채동현이 이번에는 또 어떤 매력적인 캐릭터를 탄생시킬지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한 편, 채동현은 최근 드라마 ‘품위 있는 그녀’, 영화 ‘부라더’에 캐스팅 되어 바쁜 나날을 보내는 와중에도 영화계와 방송계의 끊임 없는 러브콜을 받으며 신흥 대세로 등극했다

/서경스타 문경민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