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구하라 측 “남자친구 폭행 혐의? 확인 중”

  • 김다운 기자
  • 2018-09-13 10:32:21
  • TV·방송
[공식입장] 구하라 측 “남자친구 폭행 혐의? 확인 중”
/사진=서경스타 DB

카라 출신 구하라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13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구하라가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남자친구 A씨를 폭행했다는 신고를 접수 받았다고 밝혔다. 구하라는 A씨가 결별을 통보하자 폭행을 행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 경찰이 출동해 상황을 파악했고, 당사자와 출석 일정을 잡아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하라의 소속사 콘텐츠와이 관계자는 이에 대해 “현재 촬영 중인 게 없어 본인과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확인 후 말씀 드리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구하라는 앞서 신변을 비관해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는 지라시로 인해 논란이 된 바 있다. 당시 소속사 측은 “수면장애와 소화불량으로 약을 복용하고 있으며 정확한 검진을 위해 병원을 방문했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