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진영,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주연 확정…하반기 제작

  • 김다운 기자
  • 2018-09-14 10:49:53
  • TV·방송
[공식] 진영,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주연 확정…하반기 제작
/사진=서경스타 DB

배우 겸 가수 진영이 차기작으로 세계적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기업 넷플릭스(Netflix)가 제작하는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 주연 출연을 확정했다. 넷플릭스는 190여 개 국가에서 1억 3천만 명의 회원을 보유한 세계 최대의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서비스 기업이다.

진영은 KBS2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으로 2016년 연기대상 남자신인상을 수상한 후 KBS드라마 스페셜 ‘리가 계절이라면’, 영화 ‘수상한 그녀’ 등 차근차근 출연작을 쌓아왔고, 영화 첫 주연작 ‘내안의 그놈’ 개봉을 앞두고 있다.

진영이 차기작으로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시리즈를 선택한 것은 한국을 중심으로 일본과 중국, 동남아 등 아시아권에 폭넓게 분포한 팬 층 때문이다. 진영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138만명 역시 아시아권 각 국가에 고루 분포해 있다.

북미와 유럽을 넘어 본격적으로 아시아 시장 공략에 나선 넷플릭스는 이처럼 차세대 한류를 이끌 진영의 높은 스타성에 주목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영은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에서 까칠하고 시크한 차도남(차가운 도시남자) 이미지로 변신한다. 20대 청춘들의 풋풋한 첫사랑을 다룬 이 작품에서 진영은 속내를 드러내지 않는 모범생으로 분해 사랑이라는 감정에 서서히 눈 떠가는 섬세하고 매력적인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진영은 “세계 최대 콘텐츠 플랫폼 넷플릭스로 전세계 시청자를 만날 수 있게 되어 큰 기회이자 새로운 도전으로 생각한다”며 “한류가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좋은 연기로 화답하겠다”고 주연 출연 소감을 밝혔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제)는 2018년 하반기 제작 후 2019년 전세계로 방영된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