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현장] 스트레이 키즈 방찬, "'나'에 대한 해답을 찾게 한 힘은 '주변 사람들'"

  • 이하나 기자
  • 2018-10-21 15:06:31
  • 가요
[현장] 스트레이 키즈 방찬, ''나'에 대한 해답을 찾게 한 힘은 '주변 사람들''
/사진=양문숙 기자

스트레이 키즈가 멤버들의 진정성이 녹아있는 자작곡으로 빠르게 컴백했다.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는 스트레이키즈의 미니 3집 앨범 ‘아이 엠 유(I am YOU)’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22일 발매를 앞둔 미니 3집 앨범 ‘아이 엠 유’는 ‘아이 엠(I am)’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로, 이전 앨범에서 보여준 정체성 찾기의 방황과 노력에 이어 ‘성장’으로 이어지는 스트레이 키즈의 음악적 전개를 엿볼 수 있다.

한은 동명의 타이틀곡 ‘아이 엠 유’에 대해 “‘아이 엠 유’의 ‘너’는 가족, 친구가 될 수 있고 사랑하는 연인이 될 수 있다. 이 노래를 들으면서 각자 사랑하는 사람을 떠올리면서 들으시면 좋을 것 같다”라며 “자작곡이기 때문에 더 행복하게 무대를 할 수 있는 것 같다. 멤버들도 자작곡을 쓰면서 계속 성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창빈은 “‘아이 엠 낫’, ‘아이 엠 후’ 앨범 때도 또래 친구들이 겪는 방황이나 생각들을 같이 공감할 수 있는 주제로 곡을 쓰고 싶었다. 그러다 음반 활동을 하면서 같이 찾은 답을 ‘아이 엠 유’로 들려드리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방찬은 “우리끼리 끈끈하게 우리만의 서사를 써 내려가고 있다. 그것들을 팬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는 것만으로도 좋은 기회라고 생각하고 계속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이 있다”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이어 방찬은 “연습생 때부터 나를 찾고 싶었던 마음이 가장 컸다. 아직 찾고 있기는 하지만 그 답을 찾을 수 있게 도와준 것이 주변 사람들이었던 것 같다”라며 “우리와 함께 자랐고 우리를 여기까지 올 수 있게 한 분들과 같이 만들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스트레이 키즈는 이날 오후 6시 컴백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 팬들에게 ‘아이 엠 유’ 타이틀곡 및 새로운 자작곡 퍼포먼스를 최초로 공개한다.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