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산업기업
정몽원 한라 회장, 협력사 대표와 세미나 “미래, 같이 가치 만들자”

2018년 만협회 최고경영자 세미나

“미래 어느 때보다 불확실” 협력 강조

정몽원 한라그룹 회장이 협력사 대표들과 격변하는 미래 산업에 “함께 대응하자”며 협력을 강조했다.

22일 한라그룹 자동차부품 전문기업 만도(204320)는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양일간 제주도 세인트포 컨트리클럽에서 정몽원 한라그룹 회장을 비롯한 협력사 대표 68명 등 총 80여명이 참석하는 ‘2018년 만협회 최고경영자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만도는 지난 58년 간 자동차 산업을 키워온 만도는 뛰어난 기술력과 품질, 고객 신뢰의 배경으로 협력사와의 협업을 꼽는다. 만도는 ‘만도 협력회의’의 줄인 말인 ‘만협회’를 1987년 만들어 32년 간 상호 이익 증진을 위해 노력해왔다.

올해 세미나에서는 정 회장은 만도 CEO로서 전 일정을 함께하며 협력사 대표이사들과 소통했다. 정 회장은 “현재 만도는 미중무역갈등, 자동차산업 4대 메가트렌드의 격변 등 국내외로 어려운 경제환경에 놓여있다”며 “지금 현실과 바로 앞의 미래는 만협회가 관통한 32년에 비하면 아무 것도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어 “스피디한 혁신과 더 큰 협력으로 ‘같이, 가치를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만협회 회장인 일륭기공 이상원 대표이사는 세미나에서 축사를통해 “소통과 신뢰야말로 만협회와 만도가가진 힘이라고 생각한다”며 “내년에도 만도와의 소통을더 알차고적극적으로 추진하여 만협회회원사 모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될 수있도록 최선을다하겠다”고 말했다.



행사 마지막 날에는 정회장과 만협회 차세대 경영자와 함께하는 동백동산 걷기 행사가 진행됐다. 만협회 차세대 경영자는 현재 만협회의 경영 수업을 받고 있는 후계자로 구성된 모임이다.
/구경우기자 bluesquare@sedaily.com

정몽원 (앞줄 왼쪽 네번째) 한라그룹회장이 만도 협력사와의 상생 모임인 ‘2018 만협회 세미나’에서 차세대 경영자들과 걷기 행사를 마친 후 협력을 강조한 플래카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라그룹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