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현장] ‘성난황소’ 송지효 “대역 없이 액션 직접 소화..미안했기에”

  • 정다훈 기자
  • 2018-11-08 16:49:55
  • 영화
송지효가 대역 없이 액션신을 소화한 이유에 대해 이야기했다.

8일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성난황소’(감독 김민호)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민호 감독과 배우 마동석, 송지효, 김성오, 김민재, 박지환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현장] ‘성난황소’ 송지효 “대역 없이 액션 직접 소화..미안했기에”
배우 송지효가 8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성난황소‘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양문숙 기자

송지효는 이번 영화에서 버거운 살림살이에 무모한 도전을 하는 남편 때문에 입만 열면 잔소리 폭격이지만 누구보다 남편을 걱정하는 동철의 아내 ‘지수’ 역을 맡았다.

이날 송지효는 “열심히 하고 싶은 마음에 거진 대역 없이 촬영했다”고 속마음을 전했다.

그는 “유일하게 배누리와 나만 여자였다”며 “마동석 등 다른 배우들은 다들 액션이 너무 많은데 저만 혼자 갇혀 있다 탈출하면서. 아무것도 안 하는 게 미안한 마음이 들어서 함께하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고 말했다. 단 창문에서 뛰어내리는 장면 만큼은 대역을 썼음을 전했다.

송지효는 “다 하고 싶었지만 다 못했다”며 “그래도 마음만큼은 다른 배우들과 함께하고 싶어서 열심히 했다. 제가 더 처절하게 할 수록 관객분들이 재미있게 보실 것 같았다”고 말했다.

한편, ‘성난황소’는 한번 성나면 무섭게 돌변하는 동철(마동석 분)이 아내 지수(송지효)를 구하기 위해 무한 돌진하는 통쾌한 액션 영화. 11월 22일 개봉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