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할 말 있어’ 여자친구 소원, 몸매 관리 비결 “다이어트 한 적 없어”

  • 김다운 기자
  • 2018-11-28 17:37:00
  • TV·방송
‘할 말 있어’ 여자친구 소원, 몸매 관리 비결 “다이어트 한 적 없어”
/사진=MBC에브리원

여자친구 소원이 부러움을 자아내는 몸매 관리 비결을 공개했다.

오는 12월 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할 말 있어, 오늘’ 에서는 니콜과 소원이 정반대 몸매 관리 비결을 공개한다.

이날 MC 정진운의 바통을 이어받은 니콜은 청순의 아이콘 여자친구의 소원을 할 말 상대로 지목했다. 소원과 함께 핫한 디저트 카페를 찾은 니콜은 “나는 단 음식을 내 눈앞에서 많이 보는 게 처음이야”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어 “다이어트 안 해본 게 없어”라며 카라 시절 혹독하게 몸매 관리를 해 힘들었던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그러자 소원은 “나는 회사에서 오히려 살을 찌우라고 했다. 다이어트를 해본 적 없다”라며 망언을 해 출연진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이에 한창 다이어트 중이라고 밝힌 MC 김지민은 “소원을 한 번도 본 적 없는데 초면에 얄밉다”라며 째려보는 시늉을 해 출연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의외의 친분인 니콜과 소원은 ‘소원이 니콜과 같은 소속사에서 연습생 시절을 보내 데뷔 전부터 알고 지냈던 사이임’을 밝혔다. 게다가 니콜은 혼자서 여자친구의 콘서트를 즐긴 사연도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니콜이 혼자서 여자친구 콘서트를 찾은 이유는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이어 니콜은 평소 바쁜 스케줄 때문에 못 놀러 다녔을 소원을 위해 놀이동산부터 핫한 이태원 클럽까지 서울의 핫 플레이스를 준비해 소원의 안에 내재 되어 있는 흥을 폭발시켰다는 후문.

걸그룹 여자친구 소원의 거침없는 발언과 의외의 친분 니콜&소원의 케미는 12월 1일 오후 7시 50분 MBC에브리원 ‘할 말 있어, 오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