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레인보우 출신 김재경 SBS 월화극 '초면에 사랑합니다' 캐스팅

  • 김진선 기자
  • 2019-01-16 18:20:32
  • TV·방송
[공식] 레인보우 출신 김재경 SBS 월화극 '초면에 사랑합니다' 캐스팅

배우 김재경이 올봄 안방극장에 착륙, 다채로운 매력을 수놓을 예정이다.

김재경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전격 캐스팅돼 화제를 낳고 있다. 지난해 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을 시작으로 ‘라이프 온 마스’, ‘배드파파’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었기에 김재경의 새로운 변신에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상황.

김재경이 출연 확정을 지은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냉혈한 보스 도민익(김영광 분)과 다혈질 비서 정갈희(진기주 분)의 새콤달콤 로맨틱 코미디다. 극 중 김재경은 흥행불패를 자랑하는 영화 제작사 씨네파크 대표 베로니카 박으로 분한다.

김재경이 연기하는 베로니카 박은 영화를 선택하는 데 있어 남다른 안목을 지닌 인물. 탁월한 감각과 빠른 상황 판단력 그리고 일에 있어서만큼은 그 누구보다 철두철미한 성격까지 겸비해 사업가로서 뛰어난 능력을 발휘한다. 여기에 베로니카 박표 시원한 사이다 화법과 톡톡 튀는 매력, 화려한 스타일까지 더해져 시청자들에게 풍성한 재미를 안겨줄 것으로 보인다.

김재경은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한 한계 없는 연기력을 선보이며 배우로서 입지를 견고히 다지고 있다. 특히 ‘배드파파’에서 광역수사대의 엘리트 형사 차지우 역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선보이며 ‘2018 MBC 연기대상’ 월화미니시리즈부문 조연상을 수상해 실력을 인정받았다.

매 작품마다 맞춤옷을 입은 듯 캐릭터와 자연스레 동화돼 실감 나는 연기를 선보인 김재경은 ‘초면에 사랑합니다’를 통해 또 한 번의 변신을 꾀하며,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새로운 면모로 많은 이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안방극장에 신선한 바람을 불게 할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김재경을 비롯해 김영광, 진기주, 무진성 등이 출연하며 오는 5월 첫 방송된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