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배우 정강희, 데뷔 18년 만에 첫 소속사...에잇디크리에이티브와 전속 계약 체결

  • 최주리 기자
  • 2019-01-30 02:00:07
  • TV·방송
배우 정강희가 에잇디크리에이티브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다수의 작품에서 인상적인 활약으로 극을 풍성하게 빛내주는 ‘명품 조연’ 정강희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히며 “그의 연기가 다양한 작품에서 빛날 수 있도록 앞으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정강희는 2002년 드라마 ‘야인시대’로 데뷔한 이후 ‘초인가족’, ‘낭만닥터 김사부’, ‘귓속말’, ‘피고인’,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친애하는 판사님께’ 등 약 70여 편에 달하는 드라마에 출연하며 깡패, 브로커, 주취객, 납치범 같은 악역과 더불어 1인 3역, 1인 10역까지 해내며 역할을 가리지 않는 감초 연기자로 활약했다.

[공식] 배우 정강희, 데뷔 18년 만에 첫 소속사...에잇디크리에이티브와 전속 계약 체결

특히 지난 해 ‘흉부외과 - 심장을 훔친 의사들’에서는 색동저고리에 짙은 아이라인을 그린 무속인 박도창 역으로 출연해 안내상(구희동 역)에게 “안내할 상”이라고 애드리브를 하는 등 매 등장마다 시청자들을 사로잡는 독보적인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이처럼 비중의 크고 작음에 상관없이 언제나 작품을 빛내는 연기를 선사하는 정강희는 데뷔 18년 만에 전문 노하우를 겸비한 소속사와 만나 향후 다방면에서 더욱 폭넓은 활동을 펼칠 수 있게 됐다.

정강희는 “너무 좋은 분들과 함께 하게 되어 올 한해 좋은 일들만 가득할 것 같다”라며 “이제 시작이라는 마음으로 회사 식구들, 동료 배우들과 함께 멋진 등산을 시작하려 한다. 정상에 깃발을 꽂고 다 같이 웃으며 아메리카노 한잔 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위트 넘치는 계약 소감을 전했다.

이에 소속사의 든든한 지원 속 2019년 주목 받는 캐릭터 배우로서의 발판을 마련하게 된 정강희의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정강희의 소속사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엔터테인먼트, 패션, F&B, 공연기획까지 전 방위적으로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멀티 컬쳐 플랫폼 기업으로 배우 감우성과 유인영, 가수 고성민과 걸그룹 아이즈원 멤버 강혜원, 신예 고태경, 김기범, 박신아, 최유하 등이 소속돼 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