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라이프

다음웹툰, ‘2019 작가 복지 정책’ 공표

  • 정다훈 기자
  • 2019-02-26 08:46:27
  • 라이프
다음웹툰(대표 박정서)이2019년 작가 복지 정책을 공표한다.

다음웹툰은▲건강검진 제도▲휴재 지원▲경조사 지원▲웰컴 키트와 산돌 폰트 제공을 포함한 기타 지원을 비롯해▲작가간 교류를 위한 작가파티 등을 마련, 기존에 있었던 창작자 복지를 더욱 확대,강화한다.

다음웹툰, ‘2019 작가 복지 정책’ 공표

건강검진은2년 주기로 진행된다. 작가 본인 외에도 직계가족, 배우자, 형제자매에게 무료 검진권 이양이 가능해 혜택을 늘렸다. 또 작가들은 작품30화 단위로 협의 하에 시즌 휴재 선택이 가능하고 설과 추석 등 명절 연휴 휴재가 가능하다.

경조사 지원도 늘렸다. 연재 중 상을 당한 작가는 미리보기 차감없이1회 휴재할 수 있다. 결혼 시 화환을 전달하고 작가 본인 혹은 배우자 출산 시 선물을 전달한다. 특히 출산 선물은 이번에 처음 생긴 제도로 가정까지 배려하자는 세심한 취지를 담았다. 이밖에도 연재 축하 기념 웰컴박스와 산돌폰트 무료 제공 등 다양한 혜택이 있다.

아울러, 다음웹툰은 지난22일 작가 파티‘웹투나잇(Webtoonight)’을 성공적으로 개최, 작가간 교류를 활성화하는 데 이바지했다. 해당 행사는 세빛섬 가빛섬에서 진행됐고 총200여명의 작가들이 참여해 교류의 장을 열었다. 음악과 음식을 활용한 다양한 레크레이션과 이벤트, 축하공연으로 참여도를 높이고 풍성함을 더했다.

작가파티에 참여한 율로 작가는“구성도 좋고 오프라인에서 다른 작가와 만날 수 있는 뜻깊은 자리” 라며“다음웹툰은 작가파티 뿐 아니라 경조사, 휴재에 대한 복지도 잘 마련하는 곳” 이라고 전했다. 또<이태원 클라쓰> 광진 작가는“두번째 작가 파티에 참여하는데 훨씬 발전해 만족도가 높다”라며“다음웹툰은 작품의 다양성을 고려하고 작가 복지와 소통에도 꾸준히 힘쓰는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현장에서 다음웹툰 박정서 대표는, “다음웹툰은 늘 공정했고 편성에 있어 작품의 가치 외 어떤 것도 고려하지 않았으며 부정한 방식으로 경쟁하지 않는다” 라며“작품의 다양성, 이야기의 힘, 다음웹툰 앱이 가지고있는 디자인 완성도, 사업적 역량 등에 주력했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전해 다음웹툰이 더 좋은 플랫폼으로 거듭날 것을 약속했다.

한편, 창작자 생태계를 위해 다양한 제도를 구축한 다음웹툰은3월1일부터 자정에 작품을 업데이트하는 방식을 변경, 연재 요일 전일 밤10시에 작품을 업데이트한다. 궁극적으로는 작가들의 작품을 더 알리고 이용자들을 끌어들이기 위함이다.

또 지금까지 총45개 작품의 영상 판권 판매에 기여한 데 이어 올해와 내년 중20여개 작품의 영상화를 진행, TV와 영화관을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다음웹툰의 우수한 작품으로 영화, 드라마 등2차 콘텐츠 제작을 늘리는 데 힘쓸 예정이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