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강원도 출신’ 금잔디, 고향 산불 피해 복구 위한 기부 참여

  • 최주리 기자
  • 2019-04-16 08:30:46
  • 가요
가수 금잔디가 강원도 화재 이재민들을 위한 기부에 참여했다.

금잔디는 지난 12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강원도 산불 피해 복원을 위한 기부금으로 1000만 원을 기탁했다. 강원도 홍천 지역이 고향인 금잔디는 동향 주민들이 삶의 터전을 잃었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기부를 준비했고 “이재민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뜻을 전달했다.

‘강원도 출신’ 금잔디, 고향 산불 피해 복구 위한 기부 참여

금잔디는 삶의 터전을 잃은 화재 피해자들에게 따뜻한 마음과 위로를 전하며 마음을 어루만졌고 사회의 모범이 되는 기부 활동으로 기부 열기를 더욱 고조시켰다. 또한 금잔디를 비롯해 아이유, 유재석, 싸이, 박신혜, 이병헌, 한효주, 김희철 등 많은 스타들이 강원도 화재 피해 복구를 위해 기부에 참여하며 기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한편 금잔디는 ‘일편단심’, ‘오라버니’ 등 자신만의 개성이 가득한 곡과 수려한 가창력으로 인정받은 데뷔 20년 차 가수로 최근 신곡 ‘사랑탑’을 발표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