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한끼줍쇼' 한혜진, 악조건에 안심하는 모습에 이경규 '당황'

  • 김주원 기자
  • 2019-05-15 07:26:45
  • TV·방송
한혜진이 신종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했다.

'한끼줍쇼' 한혜진, 악조건에 안심하는 모습에 이경규 '당황'
사진=JTBC ‘한끼줍쇼’



오늘(15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 모델 한혜진과 아이돌그룹 뉴이스트의 황민현이 출연해 합정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한혜진은 “부동산에 꼭 가보고 싶었다. ‘한끼줍쇼’에서 부동산이 나오는 장면이 재밌었다”고 밝혔다. 이경규와 강호동은 한혜진과 함께 부동산을 찾아 나섰지만 처음 들어간 부동산에서 촬영을 거절 당했다. 이에 한혜진은 “진짜 섭외 하나도 안하는구나. 뭐 이런 방송이 다 있냐”며 황당해했다. 하지만 뒤이어 들어간 부동산에서도 연이어 퇴짜를 맞으며 벨 도전 전부터 불길한 징조에 초조해했다.

본격적인 벨 도전에 나선 한혜진은 “심장이 튀어 나올 것 같다”며 극도로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첫 시도부터 고장 난 초인종에 당첨된 한혜진은 “아싸 고장났다!”며 기뻐해 이경규를 당황하게 했다. 무응답과 벨 고장이 연이어 벌어지는 상황에서도 한혜진은 “안계시나보다. 잘됐다!”, “고장이다. 다행이다!”라며 오히려 안심하기도 했다. 한혜진은 점점 초조해지는 이경규의 속도 모른 채 벨 소통을 거부하는 신종 캐릭터의 면모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를 당황하게 한 신종 캐릭터 한혜진의 한 끼 도전은 오늘(15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합정동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