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누리텔레콤, SKT와 한전 저압 AMI용 LTE모뎀 300억원 규모 수주

  • 김연하 기자
  • 2019-05-15 15:30:30
  • 기업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지능형검침 솔루션(AMI) 전문업체인 누리텔레콤(040160)은 SKT와 300억원 규모의 한전 저압 AMI 인입망 LTE 모뎀 단가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계약기간은 2020년 4월 30일까지다.

한전은 2021년까지 완료를 목표로 추진하고 있는 저압(가정용) 지능형검침인프라 구축사업에서 양방향 통신이 어려웠던 땅속(지중)과 농어촌 등에 LTE, Wi-SUN 등 다양한 무선통신방식의 AMI용 통신 모뎀을 도입하고 있다. 누리텔레콤은 이번에 SKT가 수주한 LTE 방식의 한전 AMI 인입망 구축사업에 적용할 무선모뎀의 단가계약을 체결했다.

누리텔레콤은 한전향 AMI용 통신모뎀 뿐만 아니라 Smart Meter, 데이터수집장치(DCU) 등 AMI 제품군 일체를 나주혁신산업단지에 위치한 나주제조센터에서 생산 및 공급하고 있다. 김영덕 누리텔레콤 사장은 “올해 대규모 AMI용 LTE 무선모뎀 공급 단가계약을 포함하여 현재 수주잔고가 570억원에 달한다”며 “해외 AMI프로젝트 신규 수주는 물론 마이크로그리드 및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에너지시티 사업 참여 등 공공IoT 사업 확대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연하기자 yeon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