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황교안 “최악 경제 만든 文 정부, 최악의 정권”

황교안 “최악 경제 만든 文 정부, 최악의 정권”
황교안(오른쪽) 자유한국당 대표가 21일 인천시 중구 무의동 한 갯벌을 방문해 어민들의 일손을 돕고자 바지락을 채취하고 있다. /연합뉴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최악 경제를 만든 문재인 정권은 최악의 정권”이라고 비판했다. 국가 경제가 파탄 위기에 몰렸다고 보고, 그 원인을 현 정부에서 비롯됐다는 지적이다.

황 대표는 22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실업률 IMF 이후 최악, 청년실업률 2000년 이후 최악, 실업자 수 통계 집계 이후 역대 최악, 573개 상장기업 1분기 영업이익 사상 최악, 국내 설비투자 21년 만에 최악, 해외 직접 투자 통계 집계 이후 역대 최악”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황 대표는 “민생 현장 곳곳에서 들려오는 비명, 저는 그 소리를 들으며 민생의 길을 걷고 있다”며 “그 길은 온통 가시밭길뿐이었다”고 지적했다. 특히 “최악의 정권이 국민의 길을 가시덩굴로 덮어버렸다”며 “국민이 걷는 그 길은 너무나 아프고 쓰라리고 고통스럽다”고 꼬집었다. 그는 “국민의 온몸에 박힌 가시들, 그 가시들을 하나하나 뽑으며 걸어가겠다”며 “함께 대안을 만들며 최악의 정권을 넘어 새로운 미래로 전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안현덕기자 alway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