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작업실' 고성민, 호감 부르는 당돌한 매력녀..흥미진진 로맨스

  • 김주원 기자
  • 2019-05-23 10:14:08
  • 시황
‘작업실’ 고성민이 솔직한 감정 표현으로 출구 없는 매력을 보여줬다.

'작업실' 고성민, 호감 부르는 당돌한 매력녀..흥미진진 로맨스
사진=tvN ‘작업실’

고성민은 지난 22일 방송된 tvN ‘작업실’ 4회에서 자신과 장재인 사이에서 고민하는 남태현에게 꾸밈 없는 당돌한 고백을 해 눈길을 끌었다.

화이트데이 바닷가 데이트를 마치고 돌아온 고성민에게 장재인은 데이트가 어땠는지 물어봤다. 고성민은 “대화를 많이 했다. 태현 오빠가 엄청 잘해줬다”며 “토요일에 태현 오빠가 부산에서 공연하는데 같이 가자고 했다”고 밝혔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장재인은 남태현에게 “왜 나한테는 가자고 안 했어”라며 “둘이 잘 갔다 오라”라고 서운함을 드러냈다. 장재인의 질투에 남태현은 당황했고, 남태현은 빅원에게 “내가 1순위로 뽑았던 장재인 누나가 저렇게 말하는 걸 보니까 신경이 쓰인다”고 털어놨다.

고성민과 남태현, 장재인의 얽히고 설킨 썸은 빅원의 데이트 신청으로 정리됐다. 빅원은 고성민에게 일요일에 함께 양고기를 먹으러 가자고 제안했다. 빅원은 “데이트하러 가자고 용기내서 말한 거다”라며 “데이트를 한다면 성민이랑 먼저 해야겠다고 생각하고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고성민은 부끄러워하는 빅원의 모습에 웃으며 “왜 어제는 데이트 제안을 늦게 했냐”고 물었고, 빅원은 “하려고 했는데 네가 먼저 약속을 잡았더라. 어쩔 수 없었다”고 해명했다. 고성민은 “편하게 말하면 되지 않았느냐”며 안타까워 했다.

고성민은 빅원과 데이트를 하기로 결정하면서 남태현과의 부산 데이트를 거절했다. 고성민은 남태현에게 “아직 빅원 오빠와 제대로 얘기를 해 본 적이 없다”며 “사람이 궁금해서 데이트를 잡았다”고 말했다.

이어 남태현에게 “장재인 언니와 밥은 안 먹었으면 좋겠다. 말리진 않는다. 하지만 안 먹었으면 좋겠다”고 질투심을 드러냈다. 남태현이 “내가 장재인 누나와 교류하지 않았으면 좋겠냐”고 묻자 “혹시 잘 될 수도 있는 것 아니냐”며 “그렇다고 상처 받지 않을 것이다. 그땐 다시 오빠가 저를 좋아하게 만들면 된다”고 말해 남태현을 놀라게 했다.

방송 말미 공개된 예고편에는 데이트를 즐기는 고성민과 빅원의 모습이 담겼다. 빅원에게 단도직입적으로 “저 좋아하세요?”라고 묻는 고성민과 그의 질문에 알 수 없는 미소를 짓는 빅원의 표정이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한편, 고성민이 출연하는 tvN ‘작업실’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