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아파트·주택

[분양단지 들여다보기] 현대ENG '힐스테이트 세운'...세운지구 13년만에 첫 분양

중소형 39~59㎡ 899가구 분양
일부 가구는 중도금 대출 가능
지하철 4개노선 인접 초역세권

  • 진동영 기자
  • 2019-06-16 17:37:52
  • 아파트·주택
[분양단지 들여다보기] 현대ENG '힐스테이트 세운'...세운지구 13년만에 첫 분양

서울 도심 한복판에 위치한 ‘세운재정비촉진지구(세운지구)’에서 지구지정 13년 만에 주상복합 아파트가 선보인다. 세운지구는 전체 개발면적이 43만 8,585㎡에 달하는 서울 도심 최대 재개발사업으로 8개 구역으로 나눠 추진되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현대엔지니어링이 을지로3가역 인근 ‘세운3지구’에서 이달 말 분양하는 ‘힐스테이트 세운(조감도)’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단지는 지하 8층·지상 27층, 2개 동으로 총 998가구 규모다. 이 중 899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 평형은 실수요자에게 인기가 높은 중·소형 규모로 공급된다. 전용면적 39~59㎡다. 서울 중구 세운지구에서 분양하는 첫 주자다.

[분양단지 들여다보기] 현대ENG '힐스테이트 세운'...세운지구 13년만에 첫 분양

[분양단지 들여다보기] 현대ENG '힐스테이트 세운'...세운지구 13년만에 첫 분양

단지가 들어서는 세운지구는 서울 중심업무지구와 인접하고 풍부한 생활·문화 인프라를 갖춰 실수요자와 투자자의 관심이 뜨거웠다. 하지만 지금까지 개발 제한으로 공급 부족에 시달렸다. 힐스테이트 세운을 시작으로 총 3단계 개발이 마무리되면 세운3지구 일대에만 총 3,600여 가구의 아파트가 공급될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세운은 을지로3가역 인근에 위치해 있다. 단지는 지하철 1·2·3·5호선 4개 노선을 이용할 수 있고, 서울 전 지역과 수도권을 연결하는 다양한 버스 노선 이용도 편리하다. 인근에 SK그룹과 한화그룹, 현대그룹, KEB하나은행 등 대기업·금융기관이 위치해 직주근접성이 뛰어나다. 인근 기업 직원 70만 여 명의 배후수요를 갖춰 전·월세 등 임대 수요도 풍부한 곳이어서 투자로도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모든 가구가 중소형 평형으로 구성돼 분양가 9억 원 이하 일부 가구는 중도금 대출도 받을 수 있다.

회사 측에 따르면 단지는 첨단 설비와 보안시설로 특화 설계돼 입주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스마트폰을 이용해 가전제품을 원격 제어하는 ‘HI-oT 시스템’과 범죄 발생을 예방하는 ‘시큐리티 시스템’이 채택됐다. 공용시설 냉·난방기는 지열을 이용해 운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미세먼지를 1·2·3차에 걸쳐 걸러내는 특화 시스템도 적용됐다. 견본주택은 지하철 4호선 서울역 근처에서 이달 말 오픈 할 예정이다. 입주는 2022년 상반기 예정.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