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심이영, '열여덟의 순간' 준우 母 이연우 역 캐스팅..돌아온 씬스틸러

  • 김주희 기자
  • 2019-06-17 10:20:50
  • TV·방송
배우 심이영이 ‘열여덟의 순간’으로 안방극장에 복귀를 알렸다.


심이영,  '열여덟의 순간' 준우 母 이연우 역 캐스팅..돌아온 씬스틸러
사진=높은엔터테인먼트

오늘(17일)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심이영이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에서 준우의 엄마 이연우 역으로 캐스팅되었다.”고 전했다.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은 사소한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순간을 리얼하고 깊숙하게 담아내 풋풋한 감성을 자극하고 진한 공감을 선사한다.

심이영이 분한 이연우는 어린 나이에 결혼하여 최준우(옹성우 분)를 얻어, 엄마 역할에는 서툴지만 아들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잘 살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여리지만 강한 엄마.

매 작품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으로 극중 씬 스틸러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낸 심이영. 특히 지난 ‘운명과 분노’를 통해 그린 어긋난 모성애는 보는 이들의 소름을 유발했다. 이번 ‘열여덟의 순간’을 통해 그릴 또 다른 모성애는 어떠한 모습일지, 앞으로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열여덟의 순간’은 JTBC 드라마페스타 ‘힙한선생’, 2부작 단막극 ‘한여름의 추억’을 통해 섬세한 연출력과 감성적인 영상미로 호평을 끌어낸 심나연 감독과 드라마 ‘공부의 신’, ‘브레인’, ‘완벽한 아내’ 등을 통해 참신한 필력을 인정받은 윤경아 작가가 호흡을 맞춘다. ‘열여덟의 순간’은 오는 7월 22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