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데뷔 10주년' 어반자카파, 직접 쓴 손편지와 근황 사진 깜짝 공개

  • 김주원 기자
  • 2019-07-03 08:45:37
  • 가요
대한민국 대표 감성 음악 그룹 어반자카파(URBAN ZAKAPA )가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은 소감과 감사 인사를 전했다.

'데뷔 10주년' 어반자카파, 직접 쓴 손편지와 근황 사진 깜짝 공개
사진=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어반자카파는 2일 공식 SNS을 통해 직접 쓴 손편지와 근황 사진을 깜짝 공개했다. 먼저 조현아는 “10주년, 여기까지 오는 길 서포트 해주시고 믿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음악을 하겠다”고 데뷔 10주년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이어 “전 스태프 분, 멤버들, 특히 팬분들께 사랑과 존경을 담아 다시 한 번 깊은 감사를 전한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박용인은 “훌쩍 지나가버린 10년이 아쉽기도 하고 그립기도 하다”고 지난 시간을 회고했다. 그러면서 “많이 들어주시고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셔서 아직 저희가 함께 할 수 있음을 잘 알기에 고마운 마음으로 더 열심히 음악을 하겠다. 이젠 앞으로 다가올 10년을 차분히 멋지게 준비해보겠다”면서 “사랑하는 우리 멤버들, 늘 아껴주시는 스태프들, 어반자카파를 존재할 수 있게 해주는 팬분들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포부와 함께 감사의 인사도 잊지 않았다.

권순일도 “10년이라는 시간 동안 어반자카파를 하면서 너무나 행복했다. 변치 않고 서로를 아껴주는 우리 멤버들, 늘 고맙고 사랑한다. 그리고 저희 어반자카파를 위해 힘써주시는 모든 연주자들, 스태프 여러분들 정말 감사드린다”고 동고동락한 멤버들과 스태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특히 “여러분들이 있기에 저희가 존재할 수 있었고 또 일생에 한 번뿐인 10주년을 맞이할 수 있었다”고 아낌없는 팬사랑을 드러내며 “우리 모두가 함께 만든 10주년 다 같이 축하하자! 앞으로도 좋은 음악하는 어반자카파가 되겠다”고 약속했다.

2009년 ‘커피를 마시고’로 데뷔한 어반자카파는 ‘널 사랑하지 않아‘, ‘목요일 밤’, ‘혼자‘, ‘그때의 나, 그때의 우리’ 등 연속 흥행의 기록을 써나가며 명실상부 대한민국 감성 음악의 최강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다양하고 집약적인 음악 활동을 통해 절대적인 음악적 지지층을 끌어오고 있으며, 음역대를 넘나드는 보이스의 권순일, 파워풀한 보컬의 소유자 홍일점 조현아, 매력적인 저음의 박용인까지 세 사람이 만들어내는 독보적인 화음이 완벽한 하모니를 이루며 ‘믿듣어반’, ‘보컬삼합’ 이라는 신조어를 탄생시키고 있다. 지난 13일 발매된 싱글 ‘서울 밤’ 역시 발매와 동시에 주요 음원차트 1위를 싹쓸이하며 음원 강자로서의 파워를 입증했다.

한편 어반자카파는 오는 13일~14일 양일간에 걸쳐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를 개최한다. 티켓 예매는 멜론티켓을 통해 가능하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