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건설업계

LH '건설폐기물 처리 상생 워크숍' 개최

정부·지자체·관련업체 등 한자리에

  • 진동영 기자
  • 2019-07-18 09:21:44
  • 건설업계
LH '건설폐기물 처리 상생 워크숍' 개최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18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제1회 건설폐기물 적정 처리를 위한 동반 상생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LH가 주최하고 환경부가 후원하는 이번 워크숍에는 지방자치단체와 공공기관 관계자를 비롯해 폐기물 처리업체, 협회·학회, 건설업체 등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건설폐기물의 친환경적 처리를 위한 주요 현안을 논의하고 제도개선 사안을 발굴하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참석자들은 건설폐기물 재활용 활성화와 관련한 정부 정책을 공유했다. 이어 △LH 건설폐기물 처리비용 산정기준 개선상황 △순환골재 수요처 확대를 위한 시범사업 방안 △폐기물 인계·인수에 관한 정보처리 개선사항 등에 대해 발표했다. 이번 워크숍은 정부기관과 지자체·공공기관 등 건설폐기물 배출자, 처리업체 등 건설폐기물과 관련한 모든 당사자가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여 의견을 나눈 행사여서 관심을 모았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은 “LH는 건설업계 최대 발주처로서 자원 순환 활성화를 위해 지속해서 고민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처럼 건설폐기물 관계자 모두가 소통할 수 있는 자리가 지속해 폐기물의 적정처리와 업계 동반성장이 실현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