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놀면 뭐하니?’ 배우 이동휘, ‘릴레이 카메라’ 앞 고개 숙인 인간 피로회복제
MBC ‘놀면 뭐하니?’ 이동휘가 자신의 ‘릴레이 카메라’ 영상 앞에서 고개를 숙인 모습이 포착됐다. ‘놀면 뭐하니?’가 이동휘가 절친 최광제-장윤주-정혁과 함께 셀프 모니터링을 하는 모습이 담긴 스페셜 영상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 것. 영상 속에는 이동휘의 리얼 코멘터리와 절친들의 현실 리액션이 담겨 방송과는 다른 색다른 재미를 선사해 준다.

/사진=유튜브 채널_놀면 뭐하니?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채현석) 측은 8일 ‘놀면 뭐하니?’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오직 온라인을 통해 볼 수 있는 이동휘의 ‘릴레이 카메라’ 셀프 모니터링 영상 시리즈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이동휘와 그에게 ‘릴레이 카메라’를 넘긴 장윤주 그리고 두 사람의 지인인 배우 최광제와 모델 정혁이 번개 모임 형태로 모여 이동휘의 ‘릴레이 카메라’를 함께 모니터링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동휘는 지난주 방송을 통해 박정민, 박병은 그리고 영화 ‘극한직업’의 류승룡, 이하늬, 공명 등과의 황금 인맥을 자랑하고, 춤, 먹방, 혼코노(혼자 코인 노래방)에서 노래를 부르는 등 ‘핵인싸’ 매력을 무한 발산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영상 속 이동휘는 활발하고 자유로운 매력을 뽐냈던 모습과는 달리 연신 고개를 들지 못하며 세상 수줍어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장윤주를 비롯해 함께 영상을 보던 지인들은 영상 속 그의 ‘인간 피로회복제’ 같은 모습에 박수를 치며 감탄하는가 하면, 풍성하고 깔끔한 그의 연출력에 한껏 놀란 모습을 드러내기도.

특히 ‘아름다운 TV얼굴’의 박상원이 등장할 때마다 빵빵 폭소를 터트리는 등 현장의 편안하고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담겨 있어 보는 이들까지 흠뻑 빠지게 만든다. 이동휘는 자신의 영상 본 후 “지금 대만족이죠”라며 뿌듯한 모습을 보이며 “박상원 선배님께 꼭 따로 전화 드리겠습니다”라고 센스 넘치는 감사의 마음을 전해 눈길을 모은다.



영상 말미에는 이동휘가 장윤주를 통해 ‘놀면 뭐하니?’의 유일한 고정 출연자 유재석과 전화통화를 하는 장면도 담겼다. 유재석은 이동휘에게 그의 도플갱어 탁재훈의 노래를 불렀고, 이에 직접 답가를 불러주는 이동휘의 모습도 공개돼 큰 웃음을 안겨준다.

마지막으로 ‘이동휘가 만난 사람’ 배우 최광제와의 인터뷰 영상도 공개됐다. 이동휘의 ‘릴레이 카메라’ 셀프 모니터링을 함께했던 최광제는 이동휘와 동갑 친구로 현재 두 사람은 같은 작품을 준비하고 있는 상황. 이동휘는 그가 6시간째 카페에 앉아 있다고 전하며 태닝만 10여 차례 한 ‘프로 태닝러’로 소개해 눈길을 모았다.

이밖에도 방송에 공개되지 않은 이동휘의 SNS 인증샷 찍기, 노래방에서 임재범이 부른 ‘여러분’의 모창 영상도 모두 담겨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놀면 뭐하니?’측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방송과는 또다른 재미를 줄 수 있는 다채로운 온라인 콘텐츠들을 지속적으로 공개하며 시청자, 구독자와의 소통을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유재석과 함께 ‘릴레이 카메라’를 시작으로, ‘조의 아파트’, ‘대한민국 라이브’ 등 앞으로 다양한 형태의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찾아올 예정이며,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