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문화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사회자 박나래부터 세븐&유브이의 축하무대까지

  • 최재경 기자
  • 2019-08-14 06:52:03
  • 문화
오는 23일(금) 제 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 개막식에 국내 최정상 코미디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한다.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사회자 박나래부터 세븐&유브이의 축하무대까지
/사진=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조직위원회

제 7회 ‘부코페’ 개막식이 오는 23일(금) 오후 7시 부산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제 7회 ‘부코페’ 개막식에서는 100여명의 국내 최정상 코미디언들과 국내 최정상 유튜브 크리에이터들까지 등장할 것을 예고해 예비 관객들의 가슴을 설레게 하고 있다.

특히 이번 개막식은 개그우먼 박나래가 MC를 맡게 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져 더욱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그동안 꾸준히 ‘부코페’에 참여해 열혈 활동을 이어오던 그녀가 바쁜 와중에도 이번 축제에 참여해 농염한 입담을 선보인다고.

또한 Tape Face의 마임쇼, 최현우와 전유성의 마술과 코미디의 콜라보 무대 뿐만 아니라 Wok n Woll, 듀오 풀 하우스, 크로키키 브라더스의 공연이 갈라쇼로 10분씩 진행돼 여름 밤 유쾌한 웃음 바이러스를 퍼트릴 예정이다.

또한 오프닝 공연은 가수 세븐이 화려한 춤과 노래로 관객들의 흥을 돋울 예정이며 가수 UV가 개막식의 클로징을 담당해 마지막까지 웃음이 멈추지 않을 것을 예고했다.

한편, 아시아 대표 코미디페스티벌 ‘부코페’는 8월 23일(금)을 시작으로 9월 1일(일)까지 10일간 부산 센텀시티 내 공연장 및 부산 주요 외부공연장에서 진행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