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MBC 스페셜-풍도' 모모랜드 연우, 섬세하면서도 흡인력 있는 내레이션 '호평'
걸그룹 모모랜드의 연우가 ‘MBC 스페셜-풍도’ 내레이션으로 시청자들의 극찬을 받았다.

사진=MLD엔터테인먼트




지난 2일 방영된 MBC 교양 프로그램 ‘MBC스페셜-풍도, 720일 간의 야생 기록’에서 연우는 내레이터로 출연해 섬세하면서도 흡인력 있는 내레이션으로 호평을 받았다.

프로그램 종료 후 각종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목소리에 반했다” “배우 뺨치는 훌륭한 딕션과 표현력이었다” “영상과 잘 어우러져 집중을 깨뜨리지 않았다” 등 시청자들의 극찬 쏟아져 눈길을 끌었다.

다큐멘터리 ‘풍도, 720일간의 야생 기록’은 서해의 외딴섬 풍도에서 2년 동안 자연을 관찰하며 담은 야생기다. 불과 몇 십 년 전 마을 뒷산과 들판에서 쉽게 만날 수 있던 동물들은 이제 보기 어렵지만, 지금도 인간의 발길이 닿지 않는 곳에선 여전히 야생의 삶이 이어지고, 그들만의 희로애락이 펼쳐진다. 멸종 위기에서 살아남아 가족을 늘리려는 매 부부부터 식음도 전폐한 채 알을 부화시키고 생을 마감하는 주꾸미의 모성애 등이 담겼다.

연우는 “이번 프로그램의 내레이터로서 시청자의 입장에서 먼저 고려한 부분이 있다”며 “영상을 해치지 않고 잘 녹아들기 위해 어떤 호흡과 목소리의 톤이 적합할지 고민했는데 다행스럽게도 잘 어우러진 거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앞서 이번 ‘풍도, 720일간의 야생 기록’ 프로그램은 모모랜드 연우와 그의 아버지인 이경배 PD가 내레이터-연출자로 만나 화제를 모았으며 연우는 내레이션 제안을 받은 후 프로그램의 취지와 내용에 감동받아 기쁜 마음으로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내레이터로 활약한 연우는 방송 내용을 통해 부모에 대한 고마움과 아버지 일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게 되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연우는 오는 9월 20일 첫 방송되는 tvN 드라마 ‘쌉니다 천리마마트’에서 권지나 역으로 출연을 앞두고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2 17:34:5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