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특징주

[SEN]코다코, 산업은행에 워크아웃 신청…“신규 수주 꾸준”

  • 김성훈 기자
  • 2019-09-06 15:44:08
  • 특징주
알루미늄 다이캐스팅 자동차부품 전문기업인 ‘코다코(046070)’가 주채권은행인 한국산업은행에 금융채권자 공동관리를 신청했다고 5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코다코 측은 “금융채권자 공동관리(워크아웃)에 대한 소집통지가 되면 금융기관의 채권에 대한 상환의무가 동결됨에 따라 경영개선 가능성이 있는 기업이 금융기관의 일시적 상환 요구에 따른 유동성 위기를 해소, 재무구조가 안정될 수 있다”며 “일반 상거래 채권은 채무동결 대상에 포함되지 않아 협력사와의 거래는 정상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인귀승 코다코 대표이사는 “일반적인 기업회생신청(법정관리)과 달리 우리 회사가 금융 기관 공동관리(워크아웃)를 신청한 것은 미래 전기차 시장에 대한 투자·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멕시코 법인에 대한 투자 등 몇 년 간의 노력이 본격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는 시점에서, 전년 결산기 감사 의견거절에 따른 신용저하와 금융기관 대출에 대한 상환요구에 따른 현금유동성 악화를 해소하고 조기에 회사 경영정상화에 대한 확신이 있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회사는 현재 전년 결산기 감사에 대한 적정 감사의견을 받기 위하여 외부 대형 전문회계법인을 통한 회계자문서비스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결과가 나쁘지 않을 것으로 예상돼 조기에 금융기관 공동관리 절차를 종결하고 주권거래 재개를 위한 절차를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코다코 측은 “Borg-Warner·만도 등 고객사의 신규 수주가 꾸준하고, 최근에는 HMMA(현대자동차미국법인)으로부터 크랭크케이스 제품을 수주해 완성차 1차 협력사에 선정되는 등 실적 전망이 밝다”고 기대를 나타냈다./김성훈기자 bevoic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