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이슈

배송대행업체 오마이집, '타오바오 자동 구매대행 서비스' 개시

  • 김동호 기자
  • 2019-09-19 17:11:19
  • 사회이슈




배송대행업체 오마이집, '타오바오 자동 구매대행 서비스' 개시




전자상거래는 해마다 이용건수가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해외에서 직접 상품을 구매하는 “해외직구” 건수는 매년 폭발적인 증가율을 기록하고 있다.


해외직구는 국내에서 구하기 힘든 다양한 해외의 상품들을 집에서 손쉽게 주문할 수 있으며 직접 주문을 하기 때문에 훨씬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해외에서 직접 상품을 구매할 경우 배송대행 업체를 통해 주문상품의 신청서를 작성하고 트랙킹 번호를 업데이트하는 번거로움이 있으나 배송대행 전문업체인 '오마이집'이 이런 번거로움을 해소한 타오바오 및 티몰 ‘자동 구매대행 서비스’를 도입해 눈길을 끈다.

해당 서비스는 사고 싶은 상품을 쇼핑몰 장바구니에 담고 장바구니를 복사해 구매대행 페이지에 붙여 넣기만 하면 한번에 쉽게 상품을 구매할 수 있어 번거로운 신청서 작성, 트랙킹 번호 입력의 과정이 필요 없다.

서비스에 대해 오마이집 관계자는 “서비스 신설을 통해 더욱 편안한 직구 환경을 조성했다”며 “이 외에도 타오바오 앱의 ‘이미지 검색’ 기능을 이용하면 알리익스프레스 또는 한국 오픈마켓 등에서 판매되고 있는 동일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직접 구매할 수 있다. PC 모니터의 상품 이미지나 실물 상품 사진으로 관심 있는 상품과 유사한 상품을 간단하게 찾아볼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오마이집의 '타오바오 티몰 구매대행 서비스'는 한국수출입은행의 당일의 전신환 송금환율(TTS)을 사용하고 구매대행 수수료를 중국구매대행 업체 최저 수준으로 낮춰 숨겨진 비용이 발생하지 않을 뿐 아니라, 사용자의 부담을 최소화했다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더욱 간편해진 서비스와 저렴한 가격으로 해외직구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마이집은 중국 타오바오구매대행 이외에도 아마존(미국?독일), 미국 코스트코를 대상으로 자동 구매대행 및 면세구매대행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최근 독일의 모든 온라인 쇼핑몰에서 면세 구매대행을 제공해주는 독일 일반쇼핑몰 면세 구매대행 서비스도 다시 오픈하는 등 향후 구매대행 국가 및 쇼핑몰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