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녹두전' 황인엽, 화려한 검술로 시선강탈 첫 등장..'남다른 열정'
신예 황인엽이 ‘조선로코-녹두전’을 통해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사진=키이스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 백소연, 연출 김동휘 강수연, 이하 ‘녹두전’) 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황인엽은 차율무(강태오 분)의 곁을 지키는 호위무사 박단호 역을 맡았다.

황인엽은 지난 1일 방송된 ‘녹두전’ 3-4회에서 도포 차림에 말을 타고 달리며 첫 등장했다. 어명이라도 전하듯 비장한 얼굴로 나타난 단호는 녹두(장동윤 분)뿐 아니라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앳되고 곱상한 외모와 반전되는 뛰어난 칼 솜씨를 뽐냈기 때문.

그러나 단호가 화려한 검술로 베어낸 것은 얼음이어서 실소를 자아냈다. 이렇듯 율무가 시키는 일이라면 무조건 충성하는 단호에게 기녀들은 조선제일검이 아닌 ‘조선제일봉’이라고 놀리며 단호의 진짜 정체에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처럼 황인엽은 짧은 등장에도 한눈에 들어오는 뛰어난 승마실력, 빼어난 검술로 단호 캐릭터를 높은 싱크로율로 그려내며 극의 몰입도를 한 층 더 끌어올리고 있다.



앞서 웹드라마 ‘WHY: 당신이 연인에게 차인 진짜 이유’와 ‘프레쉬맨’에서 활약하며 웹드계 대세로 불리던 불리던 황인엽. 처음 출사표를 던진 TV 드라마 ‘녹두전’을 위해 액션스쿨에 다니는 등 전문적으로 액션연기를 준비했다고. 이렇듯 작품에 남다른 열정을 쏟고 있는 황인엽이 앞으로 어떤 활약을 펼쳐 나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황인엽을 비롯해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등이 출연하는 KBS 2TV ‘조선로코-녹두전’은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5 15:24:19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