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카카오, 12월 ‘AI랩’ 분사…“B2B 비즈니스 기회 모색”

가교 법인 카엔에 626억원 현물출자
법인명 미정·대표엔 백상엽 현 AI랩 대표

카카오, 12월 ‘AI랩’ 분사…“B2B 비즈니스 기회 모색”

카카오(035720)는 인공지능(AI) 기술 개발을 담당하는 사내 독립 기업(CIC)인 ‘AI 랩’을 오는 12월 1일 분사하기로 했다.

카카오는 AI 랩 분사를 위해 설립한 가교 법인인 ‘카엔’에 AI랩이 보유한 검색엔진·AI·챗봇 등 626억원치를 현물 출자한다고 4일 밝혔다.

분사 후 신규 설립될 법인명은 아직 미정이며, 분사 시점에 공개될 예정이다. 대표는 현재 AI 랩을 이끌고 있는 백상엽 대표가 맡는다.

카카오 관계자는 분사 이유에 대해 “오랜 시간 동안 축적한 기술력과 서비스 경험을 결합해 기존에 진행하던 사업을 더욱 속도감 있게 전개하고, 신규 성장 동력 확보 및 기업 간 거래(B2B) 영역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