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英 존슨 "의회, 하나로 뭉칠 때...브렉시트 합의안 찬성할 것"

"영국은 물론 EU에도 매우 좋은 합의"
의회 단결 강조하며 브렉시트 합의안 통과 촉구

  • 전희윤 기자
  • 2019-10-18 08:25:33
  • 정치·사회
英 존슨 '의회, 하나로 뭉칠 때...브렉시트 합의안 찬성할 것'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17일(현지시간) 벨기에 브뤼셀에서 진행된 브렉시트 관련 정상회의 후 기자회견을 열고 발언하고 있다. /브뤼셀=EPA연합뉴스

영국과 유럽연합(EU)이 17일(현지시간)부터 시작되는 EU 정상회의를 앞두고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Brexit) 합의안에 전격 합의하자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영국 하원에 합의안 통과를 당부했다.

존슨 총리는 이날 정상회의를 마치고 별도로 가진 기자회견에서 브렉시트 합의안에 대해 “영국은 물론 EU에 있는 우리 친구들에게도 매우 좋은 합의”라고 평가했다. 그는 새 합의안이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 웨일스, 북아일랜드 등 영국 전체가 EU에서 함께 탈퇴하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영국은 재정과 국경, 법률 등의 통제권을 다시 찾을 수 있으며, 전 세계 국가들과 자유무역협정을 체결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브렉시트 국민투표 후 3년 반이 지난 지금에서야 EU에 있는 친구 및 파트너들과 새로운 관계를 맺을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됐다고 평가했다.

존슨 총리는 “의회에 있는 동료들이 이번 합의안을 검토한다면 그들은 토요일 투표에서 이를 찬성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합의안이 브렉시트를 완수해 오는 31일 EU에서 탈퇴할 수 있는 기회이자, 국민보건서비스(NHS), 치안, 생활임금 인상 등 국민의 우선순위에 초점을 맞출 기회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존슨 총리는 국민투표 후 3년 반 동안 영국은 고통스럽고 분열된 시간을 겪었다며, 이제는 하나의 나라로 단결해야 한다고 말했다. 존슨 총리는 “의원들이 하나로 뭉쳐 이를 해내야 할 때”라고 촉구했다.

/전희윤기자 heeyo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