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언니네 쌀롱' 한예슬, 더욱 강력해진 사랑스러움으로 저 세상 텐션..'재미 UP'
배우 한예슬이 더욱 강력해진 사랑스러움으로 돌아왔다.

사진=MBC




지난 4일 정규 편성 후 첫 방송된 MBC ‘언니네 쌀롱’에서 쌀롱의 대표직을 맡아 예능 MC에 도전한 한예슬은 게스트와 패널을 아우르는 리더십은 물론, 분위기를 한층 무르익게 만드는 능숙한 진행 솜씨로 합격점을 받았다.

한예슬은 “언니네 쌀롱이 정식 오픈을 했어요”라며 포문을 연 후 패널들의 근황을 물으며 안정적인 오프닝을 이끌었다. 한예슬은 첫 회 게스트로 출연한 황바울, 간미연 커플의 달달함에 외로워하는 모습을 보이다가도 전략회의를 주도하며 카리스마 넘치는 대표의 모습까지 다양한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특히 패널들을 들었다 놨다 하는 한예슬표 밀당 예능감으로 숨겨둔 끼를 발산한 한예슬은 시기 적절한 질문과 멘트들로 재미를 더했다. 자우림의 매직 카페 라이드를 열창하고 저 세상 텐션으로 완성한 리액션으로 ‘언니네 쌀롱’을 한껏 즐기는 모습을 보여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 역시 짐작케 했다.



넘치는 사랑스러움과 한층 업그레이드 된 전문성으로 재미와 정보성을 모두 잡으며 호평을 이끌어 내며 성공적인 항해를 시작한 한예슬표 ‘언니네 쌀롱’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언니네 쌀롱’은 스타의 의뢰를 받은 대한민국 최고의 전문가들이 프라이빗한 살롱에 모여 스타의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 변신시켜주는 신개념 메이크 오버 토크쇼이다. 매주 월요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