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박찬욱, 노르웨이 대표 영화제 명예상 수상

필름 플롬 더 사우스 페스티벌 참석해
'실버 미러 명예상' 직접 수상
'공동경비구역JSA' '올드보이' 등 상영
현지 유명 영화 잡지와 '감독과의 대화'도

  • 연승 기자
  • 2019-11-07 10:43:08
  • 문화
박찬욱, 노르웨이 대표 영화제 명예상 수상
박찬욱 감독.

박찬욱(사진) 감독이 7일(현지시간) 개막하는 노르웨이의 대표 국제영화제 ‘필름 프롬 더 사우스 페스티벌’에 참석해 명예상을 받는다.

노르웨이의 수도 오슬로에서 매년 개최되는 이 영화제 주최 측은 이날 개막해 오는 17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29회 영화제에 박 감독을 초청해 개막식에서 ‘실버 미러 명예상’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이번 영화제에서는 박 감독의 작품세계도 집중 조명한다.

‘싸이보그지만 괜찮아’, ‘공동경비구역 JSA’, ‘친절한 금자씨’, ‘올드보이’, ‘복수는 나의 것’, ‘아가씨’, ‘박쥐’, ‘3인조’와 단편영화 ‘심판’, 박찬경 감독과 함께 만든 다큐멘터리 영화 ‘고진감래’, 단편 ‘파란만장’ 등 그의 초기작과 대표작, 장·단편 등 10여 편이 상영된다. 오는 8일에는 박 감독과 노르웨이 유명 영화잡지 ‘몽타주’ 편집장이 함께하는 ‘감독과의 대화’가 진행된다.

이번 영화제에서는 박 감독의 작품 외에도 한국-노르웨이 수교 60주년을 맞아 주노르웨이 한국대사관과 협업해 다양한 한국 영화를 소개하고 특별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특히 올해 프랑스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은 이번 영화제의 경쟁 부문 후보에 올랐으며, 개막작으로 상영된다. 이 밖에도 ‘포커스: 한국’이라는 프로그램으로 김보라 감독의 ‘벌새’, 이원태 감독의 ‘악인전’, 김지운 감독의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이 상영된다.

오는 14일에는 한식을 먹으며 박혜령 감독의 다큐멘터리 영화 ‘108접시’를 관람하는 ‘한식 영화제’가 진행된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