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문화
파라다이스문화재단, ‘승효상.ZIP: 감성의 지형’ 展 개최
(재)파라다이스문화재단(이사장 최윤정)이 오는 12월 12일(목)부터 내년 2월 29일(토)까지 서울 장충동에 소재한 복합문화공간 ‘파라다이스 ZIP’에서 승효상 건축가의 개인전 「승효상.ZIP: 감성의 지형」을 개최한다.

「승효상.ZIP: 감성의 지형」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건축가 승효상이 걸어온 지난 30년 건축 인생을 총망라한 개인전이다. 승효상은 ‘건축의 본질은 공간에 있고, 건축이 사람의 삶을 바꾼다’는 이른바 ‘선한 건축’이라는 철학을 믿고 실천해 온 건축가다.

<사유원 명정, 2019> ⓒ김종오




이번 전시에서는 그의 대표작인 수백당(1999), 하양 무학로 교회(2018) 등 건축 모형 21점과 사유원 명정(2019), 추사관(2010) 등의 사진 72점을 비롯해 지난 10월 수훈한 오스트리아 학술예술 1급 십자훈장 실물을 선보인다.

승효상의 건축에서 일관적으로 나타나는 ‘빈자의 미학’이라는 화두는 그의 건축의 출발점이자 핵심이다. ‘빈자의 미학’을 선언한 이후 ‘어반 보이드(urban void)’, ‘문화풍경(culturescape)’, ‘지문(landscape)’과 같은 보다 구체적인 핵심 언어를 통해 건축의 본질에 접근해 온 승효상은 지난 30년을 뒤돌아보는 시점에서 ‘감성의 지형’이라는 한 단계 더 발전된 화두를 이번 전시를 통해 제시한다.

국가건축정책위원장, 서울시 총괄건축가,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총감독으로 알려져 있는 승효상(1952년생)은 2016년 오래된 주택을 재생하여 이번 전시가 열리는 ‘파라다이스 ZIP’을 탄생시켰다. 뿐만 아니라 한국 건축의 우수성을 해외에 널리 알린 공로를 인정받아 2007년 파라다이스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이후 현재까지 문화재단 이사로도 활동하며 파라다이스와 꾸준한 연을 이어가고 있다.



승효상은 “이번 개인전을 통해 30년간 관통해 온 저만의 건축 철학이 무엇인지 관람객들이 이해하길 바란다”며, “작품을 피체로만 보지 않고 본인이 그 공간 안에 있다고 상상한다면 전시를 한층 더 재미있고 유익하게 관람할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파라다이스문화재단 최윤정 이사장은 “승효상 건축가가 시간의 흔적을 담아 직접 빚어낸 복합문화공간‘파라다이스 ZIP’에서 그의 30년의 시간을 만날 수 있어 더욱 의미가 깊다”며, “승효상 건축가가 제시하는 건축과 삶의 철학을 더욱 깊이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파라다이스문화재단은 복합문화공간 ‘파라다이스 ZIP’을 통해 다양한 세대와 장르의 작가들의 전시를 진행하고 있으며, 모든 전시 관람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또한 올해 첫 선을 보인 예술 창작 제작 지원 사업 ‘파라다이스 아트랩’의 2020년 공모는 오는 12월 중 진행 예정이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