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핀란드 내각 '30대 우먼 파워'

핀란드 내각 '30대 우먼 파워'
세계에서 가장 젊은 총리인 산나 마린(34·오른쪽 두번째) 신임 핀란드 총리가 10일(현지시간) 헬싱키에서 열린 공식 취임식에서 리 안데르손(32·왼쪽) 교육장관, 카트리 쿨무니(32·〃두번째) 재무장관, 마리아 오히살로(34) 내무장관과 함께 기자회견을 하며 미소를 짓고 있다. 마린 총리는 이날 내각 19개 장관직 가운데 3명을 이들 30대 여성으로 임명하는 등 12개 자리에 여성을 발탁했다. ★관련기사 11면 /헬싱키=AFP연합뉴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