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사법농단 의혹 알린 이탄희 전 판사, 민주당 입당 유력

설 전 입당 여부 최종 결정할 예정으로 전해져

  • 김기정 기자
  • 2020-01-18 16:50:55
  • 정치일반
사법농단 의혹 알린 이탄희 전 판사, 민주당 입당 유력
이탄희 전 판사/사진제공=연합뉴스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농단 의혹을 알린 이탄희 전 판사가 4·15 총선 출마를 위해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 관계자 등에 따르면 이 전 판사는 설 전 입당 여부를 최종적으로 결정하고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민주당은 이 전 판사가 사법부 개혁 등에서 핵심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보고 그동안 영입에 공을 들여왔지만 이 전 판사는 가족 등 주변의 만류로 정치 입문을 고심해온 것으로 전해진다. 그러나 이 전 판사는 계속된 민주당의 제안에 입장을 바꾼 것으로 보인다.

이 전 판사는 서울중앙지법과 광주지법, 광주고법 판사 등을 지냈다. 2017년 법원행정처 기획조정실 근무 시 상고법원 도입에 비판적인 국제인권법연구회의 학술대회를 견제하라는 지시에 항의하며 사직서를 냈다. 이에 법원행정처는 그를 원래 소속인 수원지법으로 복귀시켰지만 발령 취소 배경에 대한 의혹이 불거지면서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이 드러났다.
/김기정기자 aboutk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