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경제 · 금융금융정책
윤석헌 금감원장 “DLF·라임으로 심려끼쳐 송구”

국회 정무위 전체회의 출석

/연합뉴스




윤석헌(사진) 금융감독원장이 20일 “파생결합펀드(DLF), 라임사태로 국민여러분에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다”고 밝혔다.

윤 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최근 발생한 일련의 사모펀드 사태는 국민의 신뢰에 기반한 금융회사가 내부통제 및 투자자 보호에 소홀한데 기인했다”며 “관련 감독·검사를 책임지는 금감원장으로서 국민여러분에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윤 원장은 라임 사태와 관련 “확인된 위법행위는 엄정 조치하고 환매계획의 수립·이행을 적극 지원하는 한편, 검사 결과 불법행위가 상당 부분 확인된 건은 우선적으로 분쟁조정을 추진하는 등 신속한 피해 구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윤 원장은 “DLF 및 라임 사태 등의 재발 방지를 위해 여러 금융권역에 걸친 고위험 금융상품에 대한 기능별 감독을 강화하고자 현 금융소비자보호처 산하 금융소비자보호 부문을 사전적 소비자 피해예방 및 사후적 권익보호의 양대 부문으로 확대·개편하고 부문별로 각각의 부원장보가 전담토록 하여 책임경영체제를 확립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다만 이런 조직개편에도 불구하고 금감원의 전체 조직 규모 확대는 1개 부서 증가 수준으로 최대한 억제하는 등 조직운영 효율화 노력도 병행했다”고 역설했다.

/이태규기자 classic@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금융부 이태규 기자 classic@sedaily.com
경제는 정치가 잠잘 때 성장한다고 하죠. 정치와 경제는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란 이야기일 겁니다. 정경유착! 정치와 경제를 넘나드는 뉴스를 전해드립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24 14:51:07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