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코로나19 위치검색 사이트 '코로나있다' 접속자 폭증에 검색 마비까지

  • 조예리 기자
  • 2020-02-21 14:50:02
  • 사회일반

코로나있다,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코로나19 위치검색 사이트 '코로나있다' 접속자 폭증에 검색 마비까지
/‘코로나있다’ 사이트 캡쳐

위치를 검색하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방문장소와 위험 수치 등을 알려주는 ‘코로나있다(CORONAITA)’ 사이트에 접속자가 폭증해 검색기능이 마비됐다.

21일 ‘코로나있다’ 사이트 관리자는 “현재 접속자 폭증으로 검색기능 마비”라며 “동시접속자가 폭증해 일일 카카오 검색 횟수제한에 예상보다 빨리 도달했습니다. 최대한 빠르게 해결해 다시 찾아뵙겠습니다”라고 공지했다.

해당 사이트는 모두 5개 수치로 코로나19 감염 위험도를 알려준다. 수치는 ‘매우 안심’, ‘안심’, ‘약간 불안’, ‘불안’, ‘매우 불안’ 등으로 구분되고, 검색자가 방문하고자 하는 위치를 검색하면 사이트 10㎞ 내에 확진자가 찾았던 장소가 있는지도 함께 알려준다. 질병관리본부가 발표한 내용 등을 기반으로 실시간 정보도 업데이트 된다. 결과를 카카오톡 등을 통해 지인과 공유할 수도 있다.

해당 페이지는 최근 코로나19 감염자가 빠른 속도로 확산하면서 지난 20일까지 100만명 이상의 방문자수를 기록하는 등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조예리기자 sharp@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