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살림남2' 최민환♥율희 예쁜 쌍둥이 출산 현장, 최초 공개

  • 안정은 기자
  • 2020-02-27 11:14:24
  • TV·방송
'살림남2' 최민환♥율희 예쁜 쌍둥이 출산 현장, 최초 공개
26일 최민환 율희 부부의 마지막 이야기와 함께 새롭게 등장한 강성연 김가온 부부. /사진제공=KBS 2 ‘살림남2’ 방송화면 캡처

‘살림남2’가 최고 시청률 14.2%를 기록했다.

26일 방송된 KBS 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최민환과 율희 부부의 가슴 벅찬 쌍둥이 출산 현장과 아쉬운 작별 인사가 그려지며 최고 시청률 14.2%(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했다.

출산 전날 저녁 최민환과 율희는 출산 가방을 싸면서 신생아 시절 재율이가 사용하던 물건들과 초음파 사진을 보며 감회에 젖었다.

다음날 민환, 율희 부부는 쌍둥이 출산을 위해 병원으로 향했다.

민환은 전날까지만 해도 아직 실감이 나지 않는다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지만, 막상 병원에 도착하자 첫째 아이를 출산할 때보다 더 떨린다며 바짝 긴장했다. 율희 역시 분만 시간이 다가오자 긴장한 모습이 역력했고, 민환은 율희의 손을 잡고 묵묵히 그녀의 곁을 지켰다.

마침내 초조한 기다림 끝에 예쁜 쌍둥이가 태어났다. 민환과 율희는 자신을 쏙 빼닮은 쌍둥이를 사랑 가득 담긴 눈빛으로 바라봤고, 가족들은 쌍둥이의 탄생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세 아이의 부모가 됐다는 책임감에 어깨가 무거워졌다는 민환은 초보 아빠의 모습을 보였던 과거와는 달리 능숙하게 아이를 돌봐 흐뭇함을 안겼다.

이어 민환과 율희는 재율이의 성장을 지켜 봐주고 응원해 준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아쉬운 작별을 했다.

한편 민환과 율희를 이어 ‘살림남2’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어 줄 강성연, 김가온 부부의 첫 등장이 예고됐다.

때로는 좌충우돌 신나는 가족들의 이야기를, 때로는 부족하고 슬퍼 보이지만 그것을 이겨내며 함께 웃고 우는 가족들의 진정 어린 모습을 담아내는 스타 출연가족들의 이야기인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